주 메뉴 열기

북위 효명제의 딸(北魏 孝明皇帝女, 528년 2월 12일 ~ ?)은 중국 남북조 시대 북위의 10대 혹은 비정통 황제(재위: 528년)이다. 효명제와 궁빈(宮嬪) 반외련(潘外憐) 사이의 유일한 딸이다. 이름은 알려지지 않았으며 시호나 묘호도 없기 때문에 후대에서는 중국어로 아가씨를 뜻하는 고랑(姑娘)이라는 단어를 붙여 원고랑이라고 부르거나 아기 여자 황제를 뜻하는 여영황제(女嬰皇帝)라고 부른다.

생애편집

528년 2월 12일에 효명제와 반외련(潘外憐) 사이에서 태어났다.

영태후가 효명제를 독살한 뒤 자신이 정권을 계속 휘두르기 위해 태어난 지 얼마 되지도 않은 그녀를 황자라고 속여 옹립하였고, 연호를 무태(武泰)로 고쳤다.

그 다음날에 영태후는 그녀가 남자가 아니고 여자라는 사실이 밝혀지면 혼란이 일어날까봐 두려웠기 때문에 먼저 즉위한 지 하루 밖에 되지 않은 그녀를 폐위했고, 이어서 임조왕(臨洮王) 원보휘(元寶暉)의 세자인 원조를 맞이하여 옹립했다.

이후의 그녀의 행적은 어느 역사서에도 기록되지 않아 알 수가 없다.

논란편집

그녀를 정통 황제로 다루는 역사서는 전근대에 없었으며, 현대 학계에서도 딸을 아들이라고 속여서 황제로 즉위한 점과 재위기간이 하루에 불과한 점 등을 근거로 해당 사건은 해프닝일 뿐이므로 효명제의 딸을 측천무후 같은 황제로는 인정하지 않는 의견이 많다.[1]

단 최근 중화인민공화국 학자들 일각에서는 기존의 시각이 사회주의 신중국에 어울리지 않는 전근대의 역사관이라며 이에 탈피하여 일단 즉위를 한 것은 기록상 사실이므로 중국 첫번째 여황제로 받아들이자는 주장이 나오고 있다.[2]

가계도편집

각주편집

  1. Luo Yuanzhen (罗元贞) (1987). 《武则天是不是中国的唯一女皇?》. Shanxi People's Press. 
  2. 成扬 (Cheng Yang) (1985년 9월 20일). 《中国历史上的第一个女皇帝 历史知识 (Historical Knowledge magazine)》. 산서인민출판사(山西人民出版社). 
전 임
효명제 원후
제10대 북위 황제
528년
후 임
유주 원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