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불타는 바다》는 KBS에서 1984년 2월 16일부터 1984년 2월 17일까지 방영된 미니시리즈로, 해외에 진출한 한국기업과 근로자들의 이야기를 그린 현장 드라마이다.

Picto infobox TV-icon-novela.png
불타는 바다
장르 드라마
방송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방송 채널 KBS
방송 기간 1984년 2월 16일 ~ 1984년 2월 17일
방송 시간 밤 10시 5분 ~ 11시 50분
방송 분량 2시간
방송 횟수 2부작
원작 정을병
연출 이유봉
각본 전범성, 최경식

이 드라마는 중동의 바레인과 태국, 말레이시아 등 현지에서 촬영하였으며,[1] 주인공 송승환은 촬영이 끝난 후 영화 촬영차 유럽으로 떠나 후시 녹음할 때 성우가 대신 녹음했다.[2]

줄거리편집

열사의 나라 바레인으로 가면 많은 돈을 벌수 있다는 기대감으로 젊은이들이 그곳으로 떠난다. 하지만 그곳에서 기다리는 건 무한한 인내심과 끝없는 투지로 나가야 할 뜨거운 사막과 힘든 노동뿐이다.

등장 인물편집

수상편집

각주편집

백상예술대상 《TV부문 작품상 (드라마)》
1983년 1984년
베스트셀러극장, 불타는 바다
1985년
풍운 전원일기
(공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