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제주 평대리 비자나무 숲

(비자림에서 넘어옴)

제주 평대리 비자나무 숲(濟州 坪岱里 비자나무 숲)은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구좌읍 평대리에 있는 비자나무 숲이다. 1993년 8월 19일 대한민국의 천연기념물 제374호로 지정되었다. 비자림(榧子林)이라 불린다.

제주 평대리 비자나무 숲
(濟州 坪岱里 비자나무 숲)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천연기념물
종목천연기념물 제374호
(1993년 8월 19일 지정)
면적448,753m²
소유제주시
위치
제주시 구좌읍 (대한민국)
제주시 구좌읍
주소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구좌읍 평대리 산15번지
좌표북위 33° 29′ 6″ 동경 126° 48′ 37″ / 북위 33.48500° 동경 126.81028°  / 33.48500; 126.81028좌표: 북위 33° 29′ 6″ 동경 126° 48′ 37″ / 북위 33.48500° 동경 126.81028°  / 33.48500; 126.81028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비자나무는 주목과에 속하며, 대한민국의 내장산 이남과 일본에서 자란다. 잎은 두껍고 작으며 끝이 뾰족하다. 꽃은 봄에 넓게 피며 열매는 가을에 길고 둥글게 맺는다. 나무의 모양이 아름다워 관상용으로 많이 이용되며, 열매는 구충제 및 변비 치료제나 기름을 짜는데 쓰인다.

이 비자림지대는 평대리에서 서남쪽으로 6km쯤 떨어진 곳에 위치하며, 총 2,570그루의 비자나무가 심어져 있다. 나무들의 나이는 300∼600살 정도로 추정하고 있다.

이 비자나무 숲은 옛날에 마을에서 제사 지낼 때 쓰던 비자씨앗이 제사가 끝난 후 사방으로 흩어져 뿌리를 내려 오늘날의 비자숲을 이루게 된 것이라고 추정하고 있으며, 비자가 예로부터 약제로 사용되었기 때문에 잘 보존되어 온 것으로 보고 있다.

이 비자림지대는 비자나무 숲으로는 그 규모가 세계적으로 크고 학술적인 가치가 높아 천연기념물로 지정·보호하고 있다.

같이 보기편집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