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조건 (1997년 드라마)

사랑의 조건》은 1997년 3월 1일에 방영된 MBC 3.1절 특집 드라마이다. 한국과 일본의 두 남녀를 통해 광복 후 50년이 지났지만 해결의 실마리를 차지 못한 한 · 일 관계의 문제점과 진정한 화해의 길을 모색해 보자는 기획 의도이다.[1]

Picto infobox TV-icon-novela.png
사랑의 조건
장르 드라마
방송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방송 채널 MBC
방송 기간 1997년 3월 1일
방송 시간 토요일 밤 10시 30분 ~ 12시 50분
방송 분량 2시간 20분 (2회 연속 방송)
방송 횟수 2부작
연출 이대영
각본 이금주, 하명희
출연자 신애라, 정준호
HD 방송 여부 아날로그 제작 · 방송

한편, 이 드라마는 한국 여성과 일본 남자의 사랑에 대해 딸의 사연과 엄마의 사연이 교차되고, 극 중 연극으로 그린 위안부 내용 등 세 가지 이야기가 서로 엮여 있다.[2][3]

줄거리편집

취재차 일본에 간 정민은 오사카의 한 공원에서 히로시라는 남자를 만나고, 서울에서 다시 만나게 되자 서로 깊은 호감을 가진다. 이후 둘의 교제를 안 정민의 어머니는 불같이 화를 내고, 정민은 필요 이상으로 과민 반응을 보이는 엄마를 이해할 수 없다.[1]

등장 인물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