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일이 얼마 되지는 않았지만 숙련된 사용자이며 정책과 지침 모두 외운 상태입니다. 얕보지 마십시오. 이게바로 반년의 짬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