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삼정이정청조선 철종 재위 시절 만들어진 개혁 기관이다.

개요편집

조선 후기, 국가재정을 이끌던 세금인 전정(田政)· 군정(軍政)· 환정(還政)을 통틀어 삼정이라 했는데 이를 거둘 때 중복으로 걷거나 저울을 속여 양을 바꾸며 좋은 쌀을 받고 썩은 쌀로 갚아 주거나 뱃속에 있는 아기부터서 심지어 죽은 사람 몫의 삼정까지 걷었다. 그러자 백성들의 원성이 늘었고, 철종은 이를 진정시키기 위해 삼정의 폐단을 없애는 개혁 기관으로 삼정이정청을 설치했다.

설치 후편집

그러나 설치 이후에도 삼정의 문란은 계속된다. 그러자 분노한 백성들이 많은 민란을 일으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