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를 드 부르고뉴 (1414년)

샤를 드 부르고뉴(Charles de Bourgogne, 1414년 – 1464년 5월 25일)는 느베르 백작 필리프 2세본 다르투아의 아들이며, 느베르레텔 백작이다.[1]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샤를 드 부르고뉴
Baie 6 Charles de Bourgogne (Notre-Dame, Évreux).JPG
작위
느베르 백작
신상정보
출생일 1414년
사망일 1464년 5월 25일 (49-50세)
가문 발루아부르고뉴 가
부친 느베르 백작 필리프 2세
모친 본 다르투아
배우자 마리 달브레(Marie d'Albret)

선량공 필리프의 사망 무렵에, 샤를은 필리프의 상속자이던 샤롤레 백작 샤를로부터 마술 연습을 벌였다는 혐의를 받았었다. 그는 프랑스로 망명을 떠났고 얼마 못 가 사망했다.

그는 1456년 6월 11일 샤를 2세 달브레의 딸 마리 달브레(Marie d'Albret)와 혼인을 했으나 둘 사이에 자식은 없었다. 그의 자리는 형제인 장이 계승했다.

각주편집

  1. Jules Michelet, Louis XI Et Charles Le Téméraire, ed. E. Renault, (Clarendon Press, 1907), 104.
샤를 드 부르고뉴 (1414년)
출생: 1414년 1464년 사망: 5월 25일 발루아 가
이전
필리프 2세
느베르레델 백작
1415년–1464년
이후
장 2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