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서울문화사( - 文化社/Seoul Cultural Publishers, inc)는 1988년에 창립된 대한민국출판사이다. 사옥은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로 2가에 있는데 2018년 3월 만화사업부를 서울미디어코믹스로 분사시켰다[1]. 한편, 1998년 3월 대여점용 만화단행본 전문회사인 서울미디어랜드를 자회사로 설립했으며[2] 이 회사는 다음 해 여름 1000원짜리 주간지 <히트>를 창간하면서 본격적인 만화시장에 진출했으나[3] 만화시장의 불황 탓인지 2000년 5~6호 합본호(통권 33~34호)를 끝으로 잠정 휴간했으며 그 해 봄 7호(3월 15일)(통권 35호)부터 발행이 재개된 동시에 격주간(1일,15일 발간)으로 전환한 한편 2000원으로 인상하는 등 변화를 시도했지만 결국 그 해 19호(통권 47호)를 끝으로 폐간되었고 서울미디어랜드는 그 이후 단행본 위주로 활동했지만 2001년 4월 서울문화사에 흡수합병됐다.


콘텐츠 제휴 잡지편집

각주편집

  1. 김익환 (2018년 10월 9일). “지재권 날개 단 만화 출판사 '화려한 부활'. 한국경제. 2018년 11월 3일에 확인함. 
  2. 《만화출판 우리가 주도한다》, 매일경제, 1999년 5월 25일, 2018년 12월 8일에 확인함 
  3. 김윤덕 (1999년 5월 14일), 《달아오른 만화잡지시장 4개월만에 3만부'오즈'의 마법 '세나클' '히트' 등 잇따라 창간》, 경향신문, 2018년 12월 8일에 확인함 
  4. 김익환 (2018년 10월 9일). “지재권 날개 단 만화 출판사 '화려한 부활'. 한국경제. 2018년 12월 22일에 확인함. 
  5. 김익환 (2018년 10월 9일). “지재권 날개 단 만화 출판사 '화려한 부활'. 한국경제. 2018년 12월 22일에 확인함. 
  6. 김익환 (2018년 10월 9일). “지재권 날개 단 만화 출판사 '화려한 부활'. 한국경제. 2018년 12월 22일에 확인함. 
  7. 카카오M, 나일론미디어 투자…뷰티 콘텐츠 강화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