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서울서체(Seoul Typeface)는 서울한강체(L, M, B, EB), 서울남산체(L, M, B,EB, 모바일용, 세로쓰기) 등 총 10종으로 구성된 글꼴이다. 서울특별시에서 개발했으며, 한글유니코드 기반의 11,172자를 지원하며, 영문(Basic Latin)은 94자, KS심볼, KS한자로 구성되어 있다. 총 개발 자수는 119,980자이다.

서울서체
분류OTF
개발자서울특별시
다른 이름서울서체(서울한강체,서울남산체)

정의편집

서울특별시가 목표하고 있는 '세계 디자인 도시로서의 서울'로서의 브랜드 아이덴티티(identity)를 확립하기 위해 만든 글꼴이다. 현재 서울특별시는 공공건물, 공공문서 등에 사용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서울시청 현판 및 서울 지하철 9호선의 안내 표지판에 서울서체가 쓰이고 있다. 또, 서울 지하철 9호선 외의 다른 노선에서도 표지판을 서울서체로 개정하는 일이 많아졌다. 그 예로, 2010년 이후, 서울메트로서울도시철도의 역명판과 폴사인이 지하철체에서 서울남산체로 개정되고 있다.

목표편집

서울서체가 추구하고 있는 목표는 다음과 같다.

  • 조화성 : 전통조형의 아름다움과 현대감각의 조화
  • 효율성 : 단순하고 간결한 형태를 통한 서체효율성, 적용성 제고
  • 확장성 : 다양한 미디어 환경에 적합한 미래지향적 확장성 제고

종류편집

서울남산체편집

서울서체
분류OTF
개발자서울특별시
다른 이름서울남산체
 
서울남산체(예시)
 
서울남산체가 적용된 서울특별시청 현판

서울남산체서울특별시에서 개발한 고딕체 개열의 서체로서 Light, Medium, Bold, Extra-Bold, 세로쓰기, 모바일용 등 총 여섯종으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세로쓰기 서체는 세로형 간판 문화를 고려해 디자인된 서체이다.

서울한강체편집

서울서체
분류OTF
개발자서울특별시
다른 이름서울한강체

서울한강체서울특별시에서 개발한 서울서체의 일부로서, 명조체 계열의 서체이다. 종류는 Light, Medium, Bold, Extra Bold , 모바일용 다섯 종으로 구성되어 있다.

 
서울한강체(예시)

특징편집

모음편집

돌기가 90도로 뉘어져있어 정체성과 가독성을 추구하고 있다.

자음편집

시각 흐름을 좋게하기 위해 단순화, 간결화했으며 특히 'ㅍ'과 'ㅎ'의 열림을 시각화해 특징을 부여했다.

 
모음의 특징
 
자음의 특징

같이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

  본 문서에는 서울특별시에서 지식공유 프로젝트를 통해 퍼블릭 도메인으로 공개한 저작물을 기초로 작성된 내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