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왕세자빈(王世子嬪)은 왕세자의 정실 배우자를 일컫는 말이다. 흔히 빈궁(嬪宮)이라고도 한다. 경칭은 저하(邸下)이다. 세자빈은 장차 일국의 왕비가 될 몸이었기 때문에 간택을 할 때도 일정한 절차를 통해 신중히 골랐다. 간택이 확정되면 책봉의 가례를 거행하며, 임금의 교지가 전달된다. 그러나 가끔은 정치적 함수 관계에 따라 세자빈이 아니라 세제빈, 세손빈이 등장하기도 하였다.

서양식 등작
Coronet of an earl

황제-여제황후


차르-차리나


-왕비여왕


황태자-황태자비황태녀
왕세자-왕세자빈 / 왕세녀
오스트리아 대공/여대공


서유럽 대공-대공비/여대공
동유럽 대공-대공비/여대공


왕자-왕자비왕녀
이베리아 왕자/왕녀
폴란드 왕자/왕녀


공작-공작부인/여공작
독일 공작-공작부인/여공작


주권친왕-친왕비/여친왕
동유럽 공작-공작비/여공작
독일 후작-후작부인/여후작


영불 후작-후작부인/여후작 /
독일 변경백-변경백부인
독일 방백-방백부인
독일 궁정백-궁정백부인


백작-백작부인/여백작영국 백작
독일 백작-백작부인/여백작
독일 성관백성주프랑스 성주


영불 자작-자작부인/여자작프랑스 주교대리


남작-남작부인/여남작
독일 남작-남작부인/여남작


영국 준남작-준남작부인/여준남작
영국 세습기사/대부인
독일 기사/기사부인저지대 기사/기사부인


영국 기사-여사프랑스 기사


잉글랜드 향사스코틀랜드 향사
독일 훈사저지대 용크헤르독일 융커


잉글랜드 신사스코틀랜드 영거-메이드
v  d  e  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