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소해(燒害)의 문자 그대로의 뜻은 '불태우고(燒) 해하다(害)' 또는 '안달하게 하고(燒) 해치다(害)'로,[1] 번뇌의 여러 다른 이름들 가운데 하나이다.

대승불교유식유가행파의 논서 《대승아비달마집론》 제4권과 《대승아비달마잡집론》 제6권에 따르면, 소해(燒害)는 번뇌다른 이름(結) · (縛) · 수면(隨眠) · 수번뇌(隨煩惱) · (纏) · 폭류(瀑流) · (軶) · (取) · (繫) · (蓋) · 주올(柱杌) · (垢) · 소해(燒害) · (箭) · 소유(所有) · 악행(惡行) · (漏) · (匱) · (熱) · (惱) · (諍) · 치연(熾然) · 조림(稠林) · 구애(拘礙) 가운데 하나이다.[2][3][4][5]

대승불교유식유가행파의 논서 《유가사지론》 제89권에 따르면, 소해(燒害)는 번뇌가, 특히, (貪) · (瞋) · (癡)가 자주 현행하여 항상 흘러 넘쳐서 마음을 지극히 안달하게 하고 괴롭혀 몸과 마음을 쇠약해지고 상하게 한다는 것을 뜻한다.[6]

대승불교유식유가행파의 논서 《대승아비달마집론》 제4권과 《대승아비달마잡집론》 제7권에 따르면, 소해(燒害)는 특히 탐소해(貪燒害) · 진소해(瞋燒害) · 치소해(癡燒害)의 3소해(三燒害)를 말한다. 즉, 3불선근을 뜻한다.[7][8][9][10]

대승아비달마집론》 제4권과 《대승아비달마잡집론》 제7권에 따르면, 소해(燒害)는 번뇌에, 특히, (貪) · (瞋) · (癡)에 의지(依止)한 상태로 삶을 살아왔기 때문에 그 결과 오랜 기간 동안 여러 차례 생사윤회의 불길에 불태워지는 해를 입었으며 번뇌에 의지하여 삶을 살아가는 한 앞으로도 그렇게 될 것이라는 것을 뜻한다.[7][8][9][10]

같이 보기편집

참고 문헌편집

  • 곽철환 (2003). 《시공 불교사전》. 시공사 / 네이버 지식백과.  |title=에 외부 링크가 있음 (도움말)
  • 미륵 지음, 현장 한역, 강명희 번역 (K.614, T.1579). 《유가사지론》. 한글대장경 검색시스템 - 전자불전연구소 / 동국역경원. K.570(15-465), T.1579(30-279).  |title=에 외부 링크가 있음 (도움말)
  • 세친 지음, 현장 한역, 권오민 번역 (K.955, T.1558). 《아비달마구사론》. 한글대장경 검색시스템 - 전자불전연구소 / 동국역경원. K.955(27-453), T.1558(29-1).  |title=에 외부 링크가 있음 (도움말)
  • 호법 등 지음, 현장 한역, 김묘주 번역 (K.614, T.1585). 《성유식론》. 한글대장경 검색시스템 - 전자불전연구소 / 동국역경원. K.614(17-510), T.1585(31-1).  |title=에 외부 링크가 있음 (도움말)
  • 세친 지음, 현장 한역, 송성수 번역 (K.618, T.1612). 《대승오온론》. 한글대장경 검색시스템 - 전자불전연구소 / 동국역경원. K.618(17-637), T.1612(31-848).  |title=에 외부 링크가 있음 (도움말)
  • 운허. 동국역경원 편집, 편집. 《불교 사전》.  |title=에 외부 링크가 있음 (도움말)
  • (영어) DDB. 《Digital Dictionary of Buddhism (電子佛教辭典)》. Edited by A. Charles Muller.  |title=에 외부 링크가 있음 (도움말)
  • (중국어) 미륵 조, 현장 한역 (T.1579). 《유가사지론(瑜伽師地論)》. 대정신수대장경. T30, No. 1579. CBETA.  |title=에 외부 링크가 있음 (도움말)
  • (중국어) 佛門網. 《佛學辭典(불학사전)》.  |title=에 외부 링크가 있음 (도움말)
  • (중국어) 星雲. 《佛光大辭典(불광대사전)》 3판.  |title=에 외부 링크가 있음 (도움말)
  • (중국어) 세친 조, 현장 한역 (T.1612). 《대승오온론(大乘五蘊論)》. 대정신수대장경. T31, No. 1612, CBETA.  |title=에 외부 링크가 있음 (도움말)
  • (중국어) 세친 조, 현장 한역 (T.1558). 《아비달마구사론(阿毘達磨俱舍論)》. 대정신수대장경. T29, No. 1558, CBETA.  |title=에 외부 링크가 있음 (도움말)
  • (중국어) 호법 등 지음, 현장 한역 (T.1585). 《성유식론(成唯識論)》. 대정신수대장경. T31, No. 1585, CBETA.  |title=에 외부 링크가 있음 (도움말)

각주편집

  1. "燒害", 《네이버 한자사전》. 2016년 1월 6일에 확인.
    "
    燒 사를 소
    1. 사르다, 불사르다, 불태우다 2. 타다 3. 익히다 4. 안달하다(속을 태우며 조급하게 굴다), 애태우다 5. (붉게)물들다 6. 야화(野火)를 놓다 7. 야화(野火: 들불) 8. 소주(燒酒)
    害 해할 해, 어느 할, 어찌 아니할 갈
    1. 해하다(害--) 2. 거리끼다 3. 해롭다(害--) 4. 시기하다(猜忌--) 5. 훼방하다(毁謗--) 6. 방해하다(妨害--) 7. 해 8. 재앙(災殃) 9. 요새 10. 손해(損害) a. 어느 (할) b. 어찌 (할)" "
  2. 무착 조, 현장 한역 T.1605, 《대승아비달마집론제4권. p. T31n1605_p0676b24 - T31n1605_p0676b27
    "何等差別故。謂諸煩惱依種種義立種種門差別。所謂結縛隨眠隨煩惱纏暴流軛取繫蓋株杌垢燒害箭所有惡行漏匱熱惱諍熾然稠林拘礙等。"
  3. 무착 지음, 현장 한역, 이한정 번역 K.572, T.1605, 《대승아비달마집론제4권. p. 75 / 159
    "어떠한 것이 차별에 기인하기 때문입니까?
    여러 번뇌가 온갖 이치에 의지하여 갖가지 문(門)의 차별을 세우는 것으로, 소위 결(結)ㆍ박(縛)ㆍ수면(隨眠)ㆍ수번뇌(隨煩惱)ㆍ전(纏)ㆍ폭류(瀑流)ㆍ액(軶:멍에)ㆍ취(取)ㆍ계(繫)ㆍ개(蓋)ㆍ주(柱)ㆍ올(杌)ㆍ구 (垢)ㆍ소(燒)ㆍ해(害)ㆍ전(箭)ㆍ소유악행(所有惡行)ㆍ누(漏)ㆍ궤(궤)ㆍ열(熱)ㆍ뇌(惱)ㆍ쟁(諍)ㆍ치연(熾然)ㆍ조림(稠林)ㆍ구애 (拘礙) 등이다."
  4. 안혜 조, 현장 한역 T.1606, 《대승아비달마잡집론제6권. p. T31n1606_p0723b02 - T31n1606_p0723b05
    "差別者。謂諸煩惱依種種義立種種門差別。所謂結縛隨眠隨煩惱纏瀑流軛取繫蓋株杌垢燒害箭所有惡行漏匱熱惱諍熾然稠林拘礙等。"
  5. 안혜 지음, 현장 한역, 이한정 번역 K.576, T.1605, 《대승아비달마잡집론제6권. p. 149 / 388
    "무엇이 차별에 기인하기 때문이라는 것입니까?
    여 러 번뇌가 온갖 이치에 의지하여 갖가지 문(門)의 차별을 건립하는 것으로, 소위 결(結)ㆍ박(縛)ㆍ수면(隨眠)ㆍ수번뇌(隨煩惱)ㆍ전(纏)ㆍ폭류(瀑流)ㆍ액(軛:멍에)ㆍ취(取)ㆍ계(繫)ㆍ개(蓋)ㆍ주(株)ㆍ올()ㆍ구 (垢)ㆍ소(燒)ㆍ해(害)ㆍ전(箭)ㆍ소유악행(所有惡行)ㆍ누(漏)ㆍ궤(匱)ㆍ열(熱)ㆍ뇌(惱)ㆍ쟁(諍)ㆍ치연(熾然)ㆍ조림(稠林)ㆍ구애 (拘礙) 따위이다."
  6. 미륵 조, 현장 한역 T.1579, 《유가사지론 76-100권제89권. p. T30n1579_p0804a11 - T30n1579_p0804a12
    "復次若貪瞋癡數數現行恒常流溢。燒惱身心極為衰損。說名燒害。"
  7. 무착 조, 현장 한역 T.1605, 《대승아비달마집론제4권. p. T31n1605_p0677c20 - T31n1605_p0677c21
    "燒害有三。謂貪燒害瞋燒害癡燒害。由依止貪瞋癡故。長時數受生死燒惱。故名燒害。"
  8. 무착 지음, 현장 한역, 이한정 번역 K.572, T.1605, 《대승아비달마집론제4권. p. 80 / 159
    "소해(燒害)에는 세 종류가 있으니, 탐소해(貪燒害)ㆍ진소해(瞋燒害)ㆍ치소해(癡燒害)를 가리킨다. 탐ㆍ진ㆍ치에 의지하는 것에 연유하기 때문이다. 오랜 기간 동안 여러 차례 생사의 소해를 받는 까닭에 소해라고 이름하는 것이다."
  9. 안혜 조, 현장 한역 T.1606, 《대승아비달마잡집론제7권. p. T31n1606_p0725a19 - T31n1606_p0725a21
    "燒害有三。謂貪瞋癡。由依止貪瞋癡故。長時數受生死燒惱。故名燒害。由於無始生死流轉因貪瞋癡數被生死苦燒害故"
  10. 안혜 지음, 현장 한역, 이한정 번역 K.576, T.1605, 《대승아비달마잡집론제7권. p. 158 / 388
    "‘소해(燒害)’에는 세 종류가 있으니, 탐소해(貪燒害)ㆍ진소해(瞋燒害)ㆍ치소해(癡燒害)를 가리킨다. 탐ㆍ진ㆍ치에 의지하는 것에 연유하기 때문이다. 오랜 기간 동안 여러 차례 생사에 불태워지는 해를 입은 까닭에 ‘소해’라고 이름하는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