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론어

솔론어(솔론방언라고도 함)는 중국예벤키인의 일부인 솔론족이 사용하는 예벤키어의 방언이다. 퉁구스어족중 북부어군에 포함된다.

솔론어
사용 지역 내몽골 자치구신장웨이우얼 자치구
언어 계통 알타이어족(논란 있음)
 퉁구스어족
  북구스어파
   솔론어
언어 부호
ISO 639-3

솔론어의 원어민은 대부분 내몽골 자치구의 중국 북동쪽 지역, 후룬베이얼 지역, 그리고 이웃 지방인 헤이룽장 성신장웨이우얼 자치구에 살고 있다. 200~300년전에 솔론족은 아무르 강의 상류에서 아르군 강제야 강을 따라서 거주했으며, 1656년에 남쪽의 넌장 강 유역으로 다우르족(达斡尔族)과 함께 이주했고, 1732년에 보다 동쪽의 하일라르 강 유역으로(2000년 이후로 현재 9733명의 예벤키인으로 예벤키 자치구가 형성되어 있는 곳) 부분적 이주를 했다.

때때로 예벤키어에 가까운 독립적 언어로 보기도 한다.

만주어에 부분적인 영향을 받았다.

로마자몽골 문자를 사용하고 있다.[1]

참조편집

  • В. И. Цинциус. Солонский язык // Языки мира: Тунгусо-маньчжурские языки. М., 1997.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Courses: Department of Central Eurasian Studies”. 2009년 6월 13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09년 3월 25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