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부타이

수부타이(몽골어: ᠰᠥᠪᠡᠭᠡᠳᠡᠢ 수부게테이[Sübügätäi], 한국 한자速不臺 속불대, 1176년 ~ 1248년)는 몽골 제국의 개국공신으로 사구 중 한명이다. 우랑카이족(族) 출신으로, 용맹하고 말타기와 활쏘기를 잘하였고, 젤메·제베·쿠빌라이와 더불어 칭기즈칸의 4선봉(四先鋒)으로 불리며, 천호장(千戶長)에 임명되었다. 메르키트족의 잔병(殘兵)을 소탕하는 작전에서 큰 공을 세웠고, 칭기즈칸의 서정(西征) 때는 제베와 함께 코라즘 국왕 추격명령을 받고, 그를 카스피해(海)의 한 작은 섬으로 몰아넣어 죽게 했다. 뒤이어 이란·캅카스의 여러 도시를 공략하였고, 이어 남루스 초원으로 진격, 1223년 킵차크족과 루스 제후(諸侯)의 연합군을 궤멸시키고, 이 초원을 널리 공략한 후 돌아왔다.

Picto infobox military.png
수부타이
ᠰᠥᠪᠡᠭᠡᠳᠡᠢ
Subudei.jpg
생애 1176년 ~ 1248년
출생지 몽골 부르칸 칼둔
사망지 몽골 투울 강
본관 우랑카이족
별명 오를록 바가투르
친척 젤메(형)
최종 계급 밍그한 노얀(천인대장)
주요 참전 몽골 통일전쟁,
몽골의 유럽 원정,
몽골의 서하 정복,
몽골의 금나라 정복

1233년 오고타이칸 치세 때는 금나라 도읍 변경(汴京)을 포위 함락시켜 금나라를 멸망 직전까지 몰아넣었으며, 바투의 동유럽 원정(1236년1243년) 때는 부사령관이 되어 큰 공을 세웠다. 중국사에는 '속불대(速不臺)' 또는 '속별액대(速別額臺)'로 그 이름이 기록되어 있다.

생애편집

수부타이는 1176년에 태어났으며 1189년부터 형인 젤메를 따라 칭기즈칸의 장수로 활동하기 시작했다. 1196년 자무카와의 전쟁에서 활약하였다. 그리고 1200년 타이치우드족, 1202년 타타르족, 1203년 케레이트족, 1204년 나이만족과의 전쟁에서 큰 활약을 하였다. 또한 1205년에는 메르키트족을 소탕하는 작전에서 큰 공을 세웠으며 금나라 정벌에서도 큰 공을 세웠다. 또한 1236년에는 바투의 동유럽 원정에서 부사령관이 되어 큰 공을 세웠다. 칭기즈 칸, 오고타이 칸, 귀위크 칸 3대에 걸쳐 몽골 제국의 장군으로 활동했다.

그가 남긴 업적은 위대하며 인간이 할 수 없는 수많은 전쟁에서 승리를 거두었다. 그는 32개의 나라를 정복하고 멸망시켰으며 총 65번의 회전에서 승리했다. 회전(會戰, pitched battle)이란 두 군대가 적당한 장소에 결집해 '모 아니면 도'식의 한타 총력전 을 펼치는 전투를 말한다. 수많은 명장들도 일생에 5번 이상의 회전을 쉽게 경험하기 힘든데 수부타이는 평생 화레즘 제국, 루시, 불가리아, 폴란드, 헝가리, 조지아, 아르메니아, 금나라, 송나라 등의 군대를 격파했고 각 유목, 부족, 여러 국가, 중앙아시아에 있는 모든 국가를 격파했으며 서양에선 칭기즈 칸과 동급으로 악명이 높은 세계 최고의 명장 중 한 명이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