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신동아그룹(영어: Shindongah Group)은 1999년 해체된 대한민국의 기업 집단이다.

Picto infobox enterprise.png
신동아그룹
Shindongah Group
신동아그룹.png
형태 대규모 기업집단
창립 조선제분 1953년
창립자 최성모
해체 1999년
국가 대한민국 대한민국
핵심 인물 최순영
계열사 1997년 기준

대한생명보험
신동아화재해상보험
대생기업
대생개발
동아제분
한국콘티넨탈식품[1]
태흥산업
대생상호신용금고
에스에이인터내셔널

1953년 최성모를 창업자로 하는 조선제분이 시초이다. 이후 계열사가 계속 확장하였다. 1969년 부도 위기에 몰려있던 대한생명보험을 인수하였다. 1985년 63빌딩을 준공한다. 1989년 신동아건설 등 4개의 기업으로 계열을 분리하였다.

1997년 이후 그룹의 구성은 다음과 같다. 대한생명보험, 신동아화재해상보험 2개 보험사가 주가 되었다. 그리고 63빌딩내 관광안내와 식당 등의 레져업체를 운영하는 대생기업, 63빌딩 건물을 관리하는 대생개발, 밀가루 가공업과 원양수산업체인 동아제분, 염료업체인 태흥산업, 금융업체인 대생상호신용금고, 에스에이인터내셔널 등으로 구성되었다.[2]

대한민국에 외환 위기가 발생한 뒤 1999년 8월 대한생명보험이 부실금융기관으로 지정되며 그룹이 해체된다. 이 후 63빌딩과 대한생명보험, 신동아화재해상보험은 한화그룹에 인수되었다. 동아제분은 사조그룹에 인수되었다.

각주편집

  1. 한국콘티넨탈식품은 1988년에 폐업하였다.
  2. 신동아그룹 계열사 현황 1999-02-11.<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