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평 송씨

신평 송씨(新平 宋氏)은 충청남도 당진시 신평면을 본관으로 하는 한국의 성씨이다.

신평 송씨 (新平 宋氏)
관향충청남도 당진시 신평면
시조송구진(宋丘進)
집성촌전라남도 담양군 금성면
전라남도 장성군 삼계면
전라북도 부안군 내산면
주요 인물송희경, 송흠, 송순, 송진우, 송용고, 송용식, 송영, 송상현
인구(2015년)13,916명

역사편집

《신평송씨보(新平宋氏譜)》에 따르면 신평 송씨(新平宋氏)의 시조 송구진(宋丘進)이 고려시대 봉익대부(奉翊大夫) 서운관정(書雲觀正) 겸 습사도감판관(習射都監判官)을 지냈다.

6세손 송희경(宋希璟)이 조선시대 판사재감사(判司宰監事)를 지냈다.

분파편집

송구진의 5세손과 6세손에서 크게 4파로 나뉜다.

  • 5세 송현량 - 영광파
  • 5세 송현식 - 해남공파
  • 5세 송현덕
    • 6세 송희경(宋希璟) - 담양 노송공파
    • 6세 송구(宋龜) - 장성 참판공파

인물편집

  • 송흠(宋欽, 1459년 ~ 1547년) : 참판 송구(宋龜)의 증손. 전라도 영광 출신. 1492년 식년 문과에 병과로 급제하고, 중종 때 전라도 관찰사, 이조·병조 판서, 우참찬을 거쳐 중추부판사 겸 지경연사(知經筵事)에 이르렀으며, 청백리에 녹선되었다. 시호는 효헌(孝憲)이다.
  • 송순(宋純, 1493년 ~ 1583년) : 송희경의 현손. 전라도 담양 출신. 1519년(중종 14) 별시문과에 급제하고, 1569년(선조 2) 대사헌 등을 거쳐 우참찬(右參贊)에 이르렀다. 강호가도의 선구자로 시조에 뛰어나 《면앙정가》 등 명작을 남겼다. 시호는 숙정(肅定)이다.
  • 송진우(宋鎭禹, 1887년 ~ 1945년) : 일제강점기 동아일보 사장을 지냈다. 광복 후 우익세력을 규합하여 한국민주당을 결성하고 수석총무가 되어 미군정에 협력하였다.
  • 송용식(宋庸植, 1932년 ~ ) : 제12대 국회의원
  • 송상현(宋相現, 1941년 ~ ) : 서울대학교 법대 교수, 국가인권위원회 정책자문위원회 위원장
  • 송오식(宋五植, 1958년 ~ ) : 전남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원장

집성촌편집

항렬자편집

담양파편집

20세 永(영) 21세 模(모) 22세 煥(환) 23세 孝(효) 24세 鎭(진) 25세 洙(수) 26세 善(선), 林(림)

영광파편집

20세 敎(교) 21세 學(학) 22세 錫(석) 23세 漢(한) 24세 植(식) 25세 炳(병)

인구편집

  • 2000년 11,185명
  • 2015년 13,916명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