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아메쓰치노우타(天地の歌 →천지의 노래) 혹은 아메쓰치노코토바(天地の詞 →천지의 말)는 일본어의 가나로 만든 모든 가나를 넣은 팬그램중 하나이다. 실제로는 노래가 아니기에 아메쓰치노코토바(天地の詞)라는 말이 더 적절하나, 아메쓰치노우타(天地の歌)라는 말도 널리 통용되고 있다. 「あめつち 아메쓰치[*]」, 「あめつちほしそら 아메쓰치호시소라[*]」라고도 한다.

문헌상으로 처음으로 나온 것은 미나모토노 시타고우(源順, 911년 출생-983년 사망)의 개인 문집인 『원순집(源順集)』에 수록된 것이다. 상대특수가나쓰기의 갑(甲)과 을(乙)의 문자의 구별은 존재하지 않으나, 와 𛀁의 구별이 존재하고 있는 점으로부터 헤이안 시대 초기에 만들어 졌다고 볼 수 있다. 중국의 천자문의 영향을 의식하여 4개의 명사를 나열하여 만들어져 있으나, 5행째에는 동사를 사용하여 형식적으로 파괴되거나 6행에는 무의미한 말이 나열되어 있는 등, 작품으로서 완성도는 높다고 할 수 없다. 하지만 다른 적당한 것이 없었던 까닭에, 이로하 노래가 보급되는 헤이안 시대 후기까지는 아메쓰치노우타가 가장 보편적인 팬그램으로 사용되었다.

あめ つち ほし そら

やま かは みね たに

くも きり むろ こけ

ひと いぬ うへ すゑ

ゆわ さる おふ せよ

えの 𛀁を なれ ゐて

天 地 星 空

山 川 峰 谷

雲 霧 室 苔

人 犬 上 末

硫黄 猿 生ふ 為よ

榎の 枝を 馴れ 居て

관련 카테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