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아무도 못말려》는 한국방송공사에서 방영된 시트콤인데 원룸텔에서 독신남녀들의 경쾌하고 코믹한 이야기다. 다만, 급조한 시트콤이다 보니 어두운 작은 방에서 허술하게 만든 세트장, 어설픈 각본, 되풀이되는 말장난, 출연자들의 연기부족 등의 이유로 인해 엄청난 혹평에 시달렸으며[1] 막판에는 송기윤 이미영 맹상훈 정선희 유재석 등을 중도투입시켰으나[2] 역부족이었다. 결국 KBS는 이 작품의 여파로 일일시트콤을 2년 동안 잠정 폐지했다.

Picto infobox TV-icon-novela.png
아무도 못말려
장르 시트콤
방송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방송 채널 KBS 2TV
방송 기간 1997년 11월 24일 ~ 1998년 2월 13일
방송 시간 월요일 ~ 금요일 밤 8시
감독 김웅래
연출 김웅래
극본 신상훈
출연자 박철, 이상아, 이상인
음성 수도권:
2채널 스테레오 사운드(아날로그)
자막 청각장애인을위한 자막방송중

출연진편집

참조편집

  1. 김희경 (1997년 12월 2일). “KBS 2TV "어찌하오리까". 동아일보. 2016년 4월 6일에 확인함. 
  2. 오광수 (1998년 1월 10일). “새멤버 전력보강'인기상승' ▨KBS 시트콤'아무도 못말려'. 경향신문. 2017년 6월 10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