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보가드로 수

1몰에 해당하는 입자의 개수를 나타내는 큰 수

아보가드로 수(영어: Avogadro constant, NA)는 물질량을 포함한 1mol의 구성 입자(원자, 분자, 이온 등) 속에 들어 있는 입자의 수이다. 이 상수는 국제단위계에서 정확히 6.02214076×1023 mol−1의 값을 가진다.

아보가드로 수 NA, L
종류: 물리 상수
값: 6.02214076 × 1023 mol−1
오차: ±0 × 1023 mol−1
출처: 2019년 SI단위 재정의

물질의 양을 나타내는 '몰'(mole, 단위표기 mol)은 그동안 '탄소 12g 속에 들어있는 원자의 개수'로 정의됐다. 하지만 2018년 몰의 기준도 탄소-12가 아니라 정확하게 정의된 아보가드로 수 NA = 6.022 140 76 × 1023 mol−1 으로 재정의되었다.[1]

이 물리 상수의 이름은 19세기 이탈리아의 과학자 아메데오 아보가드로를 딴 것이다. 장 바티스트 페랭이 이 이름을 처음 사용했다. 페랭은 이 수를 "아보가드로 상수"로 불렀다. 이 상수의 값은 1865년 요한 요제프 로슈미트이상 기체 법칙을 이용해 계산해 냈으며, 그래서 독일어 권에서는 이 값을 "로슈미트 수"라고 부르기도 한다. 로슈미트 수는 원래 1 cm3 내에 들어있는 입자 개수에 붙여진 이름이었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