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서정

대한민국의 여자 체조 선수

여서정(呂書晶, 2002년 2월 20일~)은 대한민국체조 선수로 주 종목은 도마이다. 2020년 하계 올림픽에 참가하여 여자 도마 종목에서 동메달을 획득했다.

여서정
기본 정보
로마자 표기Yeo Seo-jeong
국적대한민국
출생2002년 2월 20일(2002-02-20)(22세)
대한민국 경기도 용인시
152cm
몸무게48kg
스포츠
종목체조
주종목도마
국가대표대한민국
소속팀제천시청
코치이정식
여서정
한글 표기: 여서정
한자 표기: 呂書晶
개정 로마자 표기: Yeo Seojeong
매큔-라이샤워 표기: Yŏ Sŏchŏng
예일 표기: Ye Seceng
공식 로마자 표기: Yeo Seo-jeong

경력 편집

경기도 용인시에서 1996년 하계 올림픽에서 은메달을 획득한 체조 선수인 여홍철의 차녀로 태어났다.[1] 어머니인 김채은도 국가대표 체조 선수로 활동했다.

9살 때 체조를 시작했으며 2018년에 처음으로 국가대표로 발탁되었다. 그 해 2월 포르투갈 기마랑이스에서 열린 챌린지컵을 통해 처음으로 국제 대회에 출전했다. 같은 해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열린 2018년 아시안 게임에 참가하여 여자 도마에서 우즈베키스탄옥사나 추소비티나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변례영을 누르고 금메달을 획득했다.[2][1]

코로나로 인해 1년 연기되어 2021년 일본 도쿄에서 열린 2020년 하계 올림픽에 참가하면서 선수 경력 첫 올림픽에 출전했다. 여서정은 이 대회 여자 도마 종목에서 동메달을 획득했다.[3] 그녀는 예선에서 4위를 기록했고 결선에서 브라질헤베카 안드라지미국미케일라 스키너의 뒤를 이어 3위에 올랐다. 여서정의 동메달은 대한민국의 선수가 올림픽 여자 기계 체조 종목에서 처음으로 획득한 메달이다.[4] 또한 대한민국 최초로 아버지와 딸이 올림픽에서 메달을 획득한 '부녀(父女) 메달리스트'가 되었다.[3]

2023년에는 항저우에서 열리는 2022년 아시안 게임이 연기되면서 9월에 벨기에 안트베르펜에서 열리는 2023년 세계 선수권 대회 일정과 겹치자 세계 선수권 대회 출전을 위해 아시안 게임 출전을 포기했다. 2023년 세계 선수권 대회 도마 종목에서 브라질의 안드리지와 미국의 시몬 바일스의 뒤를 이어 동메달을 획득하여 대한민국 여자 기계 체조 선수로는 최초로 세계 선수권 대회 메달을 획득했다. 또한 단체전에도 출전하여 최종 11위에 오르면서 2024년 하계 올림픽 여자 단체전 출전권을 획득했다.

각주 편집

  1. 장현구 (2018년 8월 23일). “-아시안게임- '여홍철의 딸' 여서정, 아빠처럼 도마서 금메달”. 《연합뉴스》 (자카르타). 2018년 8월 23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8년 8월 18일에 확인함. 
  2. ASIAN GAME 2018 (n.d.). “Athletes - SeojeongYeo”. 《ASIAN GAMES 2018》 (영어). 2018년 8월 23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8년 8월 23일에 확인함. 
  3. 장현구. 2021년 8월 1일. -올림픽- 여서정 도마 동메달…한국 최초 '부녀' 메달리스트 새 역사(종합) 연합뉴스. 2021년 8월 1일 확인함.
  4. 권종오. 2021년 8월 1일. 여서정, 도마 동메달…여자 체조 첫 올림픽 메달 SBS NEWS. 2021년 8월 1일 확인함.

외부 링크 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