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여수 흥국사 목조석가여래삼존상

여수 흥국사 목조석가여래삼존상(麗水 興國寺 木造釋迦如來三尊像)은 전라남도 여수시 중흥동, 흥국사에 있는 조선시대의 불상이다. 2008년 3월 12일 대한민국의 보물 제1550호로 지정되었다.[1]

여수 흥국사 목조석가여래삼존상
(麗水 興國寺 木造釋迦如來三尊像)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보물
종목보물 제1550호
(2008년 3월 12일 지정)
수량3구
시대조선시대
소유흥국사
위치
여수 흥국사 (대한민국)
여수 흥국사
주소전라남도 여수시 중흥동 산17번지 흥국사
좌표북위 34° 49′ 16″ 동경 127° 41′ 38″ / 북위 34.82111° 동경 127.69389°  / 34.82111; 127.69389좌표: 북위 34° 49′ 16″ 동경 127° 41′ 38″ / 북위 34.82111° 동경 127.69389°  / 34.82111; 127.69389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이 삼존상은 흥국사 대웅전의 주존불로 모셔져 있는데, 협시 보살상의 보관 뒷면에는 각각 자씨보살대명숭정(慈氏菩薩大明崇禎), 제화보살대명숭정(提花菩薩大明崇禎)이라는 명문이 타출기법으로 새겨져 있다. 따라서 이 삼존상이 수기삼존상(授記三尊像)으로 17세기 전반의 숭정 연간(1628~1644)에 조성된 것으로 알 수 있다.[1]

이 삼존상은 조각수법이 매우 뛰어나서 양감이 잘 표현되었으며, 손과 발의 표정이 잘 살아있고, 옷 주름이나 장신구의 표현도 유려하다. 불상은 17세기 조각의 단순함을 잘 반영하고 있고, 두 보살상은 자연스러운 자세와 장대한 신체비례를 보여준다. 17세기 전반의 상으로 이와 같은 크기의 보살상을 동반한 삼존불이 드물고, 도상과 양식면에서도 조선후기 불교조각을 대표하는 상으로 평가된다.[1]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문화재청고시제2008-19호, 《국가지정문화재<보물> 지정 및 지정번호변경》, 문화재청장, 2008-03-12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