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여수 구 청년회관

여수 구 청년회관(麗水 舊 靑年會館)은 전라남도 여수시 관문동에 있는 일제강점기의 건축물이다. 2002년 5월 31일 대한민국의 등록문화재 제31호로 지정되었다.[1]

여수 구 청년회관
(麗水 舊 靑年會館)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등록문화재
종목등록문화재 제31호
(2002년 5월 31일 지정)
면적283.96m2
수량1동
시대일제강점기
소유여수시
위치
여수 관문동 (대한민국)
여수 관문동
주소전라남도 여수시 관문동 303번지
좌표북위 34° 44′ 30″ 동경 127° 44′ 24″ / 북위 34.74167° 동경 127.74000°  / 34.74167; 127.74000좌표: 북위 34° 44′ 30″ 동경 127° 44′ 24″ / 북위 34.74167° 동경 127.74000°  / 34.74167; 127.74000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일제 강점기에 여수 청년들이 조직한 사회 운동 단체 '맞돕회'가 건립한 회관이다. 서울에 유학하다 3·1운동 때 퇴학을 당하여 고향에 온 학생들은 1921년 김백평을 중심으로 청년들이 맞잡고 돕고 살자는 의미의 맞돕회를 조직하였다. 이들은 노비 문서 소각, 문맹 퇴치 운동 등을 하며 맞돕회 쌀집, 맞돕회 이발소 등을 운영하여 활동 경비를 댔다. '덕지'라는 정수지를 구입하여 메우고, 당시 우편국으로 사용되던 진남관 왼쪽 건물의 철거 현장에서 건축 자재를 마련한 다음, 천일화학 김영준의 도움을 받아 회관을 짓고 '청년회관'으로 이름을 정했다.[2]

철근 콘크리트로 지은 1층 건물 위에 전통 건축물을 앉힌 독특한 모습으로, 여느 전통 건축물과는 다른 품격을 지니고 있다. 또한 일제 강점기에 철거된 전통 건축물을 활용하여 지었다는 점에서도 그 의미가 크다. 이 지역의 항일 운동의 면모를 살펴볼 수 있는 중요한 건축물이다.[2]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문화재청장 (2002년 5월 31일). “문화재청고시제2002-24호(문화재등록)” (PDF). 《행정자치부 전자관보》. 관보 제15114호. 92-96쪽. 2016년 12월 31일에 확인함. [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2. 현지 안내문 인용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