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열여덟 스물아홉》은 2005년 3월 7일부터 2005년 4월 26일까지 방영된 한국방송공사 월화 미니시리즈인데 캐스팅이 늦어져 시작부터 촉박한 제작일정으로 불안함을 겪었으며 기억상실이라는 소재를 통해 30대를 바라보는 부부의 이야기를 표방했으나 코믹 분위기로 일관해 시청자들로부터 외면당했다[1].

Picto infobox TV-icon-novela.png
열여덟 스물아홉 15세 이상 시청가
장르 드라마
방송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방송 채널 KBS 2TV
방송 기간 2005년 3월 7일 ~ 2005년 4월 26일
방송 시간 , 9시 55분 ~ 11시 5분
방송 분량 70분
방송 횟수 16부작
책임프로듀서 이덕건
연출 김원용, 함영훈
극본 고봉황, 김경희
출연자 박선영, 류수영, 박은혜, 이서율, 김다래
음성 2채널 스테레오 사운드(아날로그)
자막 청각 장애인들을 위한 자막 방송
HD 방송 여부 SD 제작·방송


목차

등장 인물편집

주요 인물편집

그 외 인물편집

참고 사항편집

  • 류수영이 맡았던 강상영 역은 당초 신현준, 김민종 등에게 제의가 갔으나 여러가지 사정으로 불발되자 김호진이 강상영 역으로 낙점됐다. 김호진은 <열여덟 스물아홉> 때문에 MBC <굳세어라 금순아> 캐스팅 제의를 고사했다.[2]
  • 이 과정에서 그의 아내 김지호가 유혜찬 역으로 발탁됐는데 두 사람이 갑작스럽게 개인사정으로 인해 출연을 포기하자 류수영박선영이 강상영-유혜찬 역으로 낙점됐다.

각주편집

  1. 김성한 (2005년 4월 18일). “[TV포커스] 드라마 전성시대 속 추락 하는 월화극”. 일간스포츠. 2019년 5월 17일에 확인함. 
  2. 이해리 (2005년 2월 9일). '뮤지컬 키드' 강지환, 안방극장 공략”. 노컷뉴스. 2015년 11월 22일에 확인함. 
한국방송공사 월화 미니시리즈
이전 작품 작품명 다음 작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