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대어소(일본어: 大御所 오고쇼[*])는 섭정이나 관백의 아버지로서 실권을 가지고 있는 사람을 말한다. 과거에는 친왕의 은거 장소를 가리키는 명칭이었다. 나중에는 전임 정이대장군을 칭하는 명칭으로 정착하게 되었다. 무로마치 시대아시카가 요시미쓰·아시카가 요시마사·아시카가 요시하루, 에도 시대도쿠가와 이에야스·도쿠가와 히데타다가 이 존칭으로 불렸다.

현대에는 일본어의 관용어로서 어떤 분야에서의 노련함, 권위 또는 과거에 큰 공로를 한 사람이나, 그 분야를 처음으로 개척한 사람을 칭할 때 사용하기도 한다.

같이 보기편집

참고 문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