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자두나무아속

(오얏에서 넘어옴)

자두나무아속(-亞屬)은 벚나무속아속이다. 자두나무서양자두나무 등 몇몇 자두나무아속 식물의 열매자두(문화어: 추리)라 부른다. 원산지는 유럽 남부인 이탈리아에서 북부인 노르웨이와 스웨덴에 이르는 넓은 지역에 이른다. 아시아에서는 중국이 주요 생산국이며 한국에서 여름에 맛볼 수 있다. 가경자(嘉慶子)라고도 하며, 옛말로 오얏이라고도 한다. 그 외에도 자두나무아속 식물의 열매로 매실, 살구, 앵두 등이 있다.

Infobox plantae.png
생물 분류 읽는 법자두나무아속
Plums hanging.jpg
자두나무(P. salicina)
생물 분류
계: 식물계
(미분류): 속씨식물군
(미분류): 진정쌍떡잎식물군
(미분류): 장미군
목: 장미목
과: 장미과
속: 벚나무속
아속: 자두나무아속
학명
Prunus subg. Prunus
L.

하위 분류편집

살구나무절(sect. Armeniaca)

앵도나무절(sect. Microcerasus)

자두나무절(sect. Prunus)

  • 가시자두 P. spinosa L.
  • 서양자두나무 P. domestica L.
    • 댐슨자두 P. domestica subsp. insititia (L.) C. K. Schneid.
    • P. domestica subsp. italica (Borkh.) Gams ex Hegi
    • P. domestica subsp. syriaca (Borkh.) Janch. ex Mansf.
  • 숭도 P. simonii Carrière
  • 자두나무 P. salicina Lindl.
    • 열녀목 P. salicina var. cordata Y. He & J. Y. Zhang
    • P. salicina var. mandshurica (Skvortsov) Skvortsov & A. I. Baranov
    • P. salicina var. pubipes (Koehne) L. H. Bailey
  • 자엽꽃자두 P. cerasifera Ehrh.
    • P. cerasifera var. divaricata (Ledeb.) L. H. Bailey
  • P. bokhariensis Royle ex C. K. Schneid.
  • P. cocomilia Ten.
  • P. consociiflora C. K. Schneid.
  • P. × fruticans Weihe
  • P. ramburii Boiss.
  • P. × rossica Eremin
  • P. × simmleri Palez.
  • P. ursina Kotschy
  • P. ussuriensis Kovalev & Kostina
  • P. vachuschtii Bregadze

페나르메니아카절(sect. Penarmeniaca)

  • P. andersonii A. Gray
  • P. fremontii S. Watson
  • P. pumila L.
    • P. pumila var. besseyi (L. H. Bailey) Waugh
    • P. pumila var. depressa (Pursh) Bean
    • P. pumila var. susquehanae (hort. ex Willd.) H. Jaeger

프루노케라수스절(sect. Prunocerasus)

  • 아메리카자두 P. americana Marshall
  • 해안자두나무 P. maritima Marshall
  • P. angustifolia Marshall
  • P. geniculata R. M. Harper
  • P. gracilis Engelm. & A. Gray
  • P. hortulana L. H. Bailey
  • P. mexicana S. Watson
  • P. murrayana E. J. Palmer
  • P. nigra Aiton
  • P. × orthosepala Koehne
  • P. rivularis Scheele
  • P. subcordata Benth.
  • P. umbellata Elliott

문화편집

속담편집

'오얏나무 밑에서는 갓끝을 고쳐매지 마라'라는 속담이 있다.

상징편집

조선 왕조의 국성이 이(李)씨이므로, 오얏은 조선 왕조의 상징이 되는 나무이다. 이화문(李花紋)은 대한제국이 성립되면서 국가의 공식 문장으로 채택되었으며, 황실의 건축물과 소품에 오얏 문양이 널리 사용되었다.[1]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