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무간 훈련

(오제이티에서 넘어옴)

업무 및 산업현장 또는 기업교육등에서 직무간 훈련(영어: On the Job Training, 직장내 훈련, 현장 훈련)은 직무 중에 이루어지는 교육훈련이다. 현업에서는 흔히 OJT라고 줄여 부른다. 직무 이외의 시간 또는 장소에서 이루어지는 직무외 훈련(Off-JT)과는 반대의 개념이다.

일손 부족과 임금 급등의 시대에서 기업은 교육 훈련에 힘을 기울여 종업원의 가일층의 능력 개발에 노력하는데, 특히 최근에는 현장 훈련이 중시되고 있다. 종업원의 교육 훈련에는 OJT 외에 강의세미나에의 참가하거나 롤 플레잉(역할 연기법) 등의 현장 외 훈련이 있는데, 직장은 그야말로 최상의 교실로 일을 하면서 교육한다고 하는 견해가 강해졌다. 특히 미국의 기업에서는 이전부터 OJT 방식의 웨이트가 압도적으로 강하여 신입사원의 훈련과 같은 때도 입사 직후에 본격적으로 배속시켜 거기에서 OJT를 실시하는 경우가 많다.

현장 실습편집

OJT는 부서간 업무의 교류나 또는 직무상 라이프사이클이나 물리적인 기계와같은 것과 관련된 사용연한을 고려한 다양한 프로젝트를 위해 유연하면서도 적합한 방법으로 인식되어왔으며 사전훈련의 성격도 갖고있기에 업무수행능력평가를 위해서도 필수적인 방법으로 인식되고있다.

한편 인턴쉽등과 같은 제도는 도제등에서 보여지듯이 오랜 역사를 가진 사전적으로 행해지는 업무수행의 의미로서 OJT 성격을 갖는다고 볼수있으며 이러한 맥락에서 현장실습도 근래에 들어서는 OJT에대한 광의의 의미에 포함되는것으로 다루는 경향이 있다.

함께보기편집

참고편집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