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왕국(王國)은 국왕이 다스리는 나라를 흔히 일컫는 말로, 이와 구별되는 단어로는 군국(君國)이 있다.

목차

독립국편집

역사적으로 독립적인 왕국들은 일정한 영토 안에서 관리를 독립적으로 임명하여 나라를 운영하였다.

동양편집

동양에서는 예로부터 전쟁을 통해 책봉이나 조공관계를 맺어 누가 종주국이고, 누가 종속국인지를 따져왔다. 하지만 그것은 단지 누가 세력이 큰 가를 나타내는 것이지 종주국종속국을 직접 통치하였다고 볼 수 없다. 간접적으로 간섭받았지만 대체로 독립적으로 나라를 운영하였다.

서양편집

서양은 동양과 다르게 나라 안에 여러 대공국, 공국, 후국, 백국 등이 독립적으로 존재하였다.

제후국편집

제후국들은 역사적으로 일정한 영토 안에서 관리를 임명할 수 있었지만 제한적으로 나라를 운영하였다. 예외인 경우도 있다.

동양편집

동양에서는 전쟁을 통해 승전국이 패전국을 없애거나 간접통치를 많이 하였다. 설령 패전국이 살아남았다고 해도 승전국에서 패전국의 군주를 임명하여 간접통치를 받아야 했으며 나라를 운영하는 데 있어 제약을 받기도 하였지만 예외인 경우도 있었다.

서양편집

서양은 동양과 마찬가지로 전쟁을 통해 승전국이 패전국을 없애거나 간접적으로 통치하였지만 대체로 패전국은 큰 제약을 별로 받지 않았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