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비(王妃)는 제후왕의 부인인 비(妃)로서, 궁중에서 대왕대비왕대비 다음으로 높은 자리를 차지한다. 또는 왕비를 중궁(中宮) 또는 중전(中殿)이라 부르기도 했다.

조선편집

조선에서 왕비는 국왕의 비(妃)로서 품계는 국왕과 같은 무품이었고, 내명부외명부의 수장이었다.

베트남편집

베트남에선 내부적으로 황제국을 표방하였기 때문에 황후(vi:Hoàng hậu)라 칭했으며, 외부적으로는 제후국을 표방하였기 때문에 왕비(vi:Hoàng phi)라 칭했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