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왕태비(王太妃)는 왕조 국가에서 하나의 칭호로, 간칭으로 태비라 부른다.

한자문화권편집

한자문화권 국가인 또는 국가였던 한국베트남중국류큐국에서 쓰였다. 중국의 동한에서 처음 사용하였다.

한국편집

왕태비라는 칭호는 고려에서 선평왕후 김씨가 왕태비라 불렸다. 몽골 침입 이전에는 왕태후라 부르던 것을 이후에는 왕태비로 개칭되었다.

류큐국편집

류큐국왕의 정실을 왕비라 불렀고, 후임 국왕이 즉위하면 생모의 존호를 왕태비라 불렸다.

중국편집

서한왕작의 정실을 왕후, 어머니를 왕태후라 불렀고, 동한 때 왕작의 정실을 왕비라 고쳐 불렀다.

유럽편집

영어 중의 Princess Dowager왕태비로, 아들이나 딸이 왕위 계승하여 국왕 또는 여왕이 되면 그의 생모를 왕태비라 부른다.

참고 하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