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주산성

운주산성(雲住山城)은 세종특별자치시 전동면 청송리 산90 일대에 있는 백제산성이다. 3210m 길이의 외성과 1,230m의 토축 내성이 이중성을 이루고 있으며, 문 터는 3곳이 확인된다. 1989년연기군에서는 상징탑을 세우기도 했다.

운주산성
(雲住山城)
대한민국 세종특별자치시기념물
종목기념물 제1호
(2012년 12월 31일 지정)
면적55,541 평방미터
수량길이 3,210 m
시대통일신라
위치
운주산성 (대한민국)
운주산성
주소세종특별자치시 전동면 청송리 산90번지 외
좌표북위 36° 40′ 59″ 동경 127° 14′ 33″ / 북위 36.68306° 동경 127.24250°  / 36.68306; 127.24250좌표: 북위 36° 40′ 59″ 동경 127° 14′ 33″ / 북위 36.68306° 동경 127.24250°  / 36.68306; 127.24250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연기운주산성
(燕岐雲住山城)
대한민국 충청남도기념물(해지)
종목기념물 제79호
(1989년 12월 29일 지정)
(2012년 7월 1일 해지)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1989년 12월 29일 충청남도의 기념물 제79호로 지정되었으나, 2012년 12월 31일 세종특별자치시의 기념물 제1호로 재지정되었다.[1]

개요편집

운주산성은 북으로 천안, 청주는 물론 아산만을 한눈에 내려달 볼 수 있는 중요한 군사적 거점지역에 축조하였다. 축조시기는 백제시대로 660년 백제가 멸망하고 풍왕과 복신, 도침장군을 선두로 일어났던 백제부흥운동군의 최후의 구국 항쟁지로 알려져 있다. 「신증동국여지승람」전의현 고적조에 간단한 설명이 나와 있는데 이 기록에 의하면 조선초기에는 이미 폐성되어 있었다는 기록이 남아 있다.

운주산성은 내성과 외곽성이 함께 갖추어져 있으며 성내에서 백제시대 기와편이 출토되고 있다.

현지 안내문편집

늘 구름이 끼어있다 하여 이름 지어진 해발 460여m의 운주산 정상을 기점으로 서·남단 3개의 봉우리를 감싸고 있는 포곡식 산성이다. 전동면 3개 마을과 전의면 2개 마을에 위치한 대단히 큰 산성으로 길이 3,098m에 달하는 외성(外城)과 안쪽에 543m에 달하는 내성(內城)이 있다.

외성과 내성은 모두 돌로 쌓았다.

성내 평지 및 구릉에는 크고 작은 대지가 남아 있어 건물이 있었던 것으로 추정된다. 성내에는 백제시대 토기편과 고려·조선시대의 자기조각, 백제부터 조선시대까지의 기와조각 등이 출토되었다.[2]

각주편집

  1. 세종특별자치시 고시 제2012-63호, 《세종특별자치시 지정문화재 및 문화재자료 지정 고시》, 세종특별자치시장, 2012-12-31
  2. 현지 안내문에서 인용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