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강 (동해공왕)

동해공왕 유강(東海恭王 劉彊, 25년 ~ 58년)은 후한의 황족이자 제후왕이다. 광무제 유수의 장남이며 명제의 이복 형이다. 본래 황태자로 책봉되었으나, 어머니인 곽 황후가 폐위되자 아버지께 황태자에서 물러나겠다고 요청했고 광무제는 수 차례 거절했으나 계속되는 아들의 요청에 결국 황태자에서 폐하고 동해왕에 봉했다. 하지만 그래도 맏이에 대한 애뜻한 마음이 남아있던지 이자왕이지만 굉장히 많은 토지를 봉했다고 한다.[1]

가계편집

각주편집

  1. 당시에도 일자왕이 이자왕보단 높다고 여겨지긴 했으나 한나라 때까지만 해도 세분화된 것은 아니었다.
선대
동생 유양
후한의 동해왕
43년 6월 무신일 - 58년
후대
아들 동해정왕 유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