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벽강 (하간문왕)

하간문왕 유벽강(河間文王 劉闢强, ? ~ 기원전 166년)은 중국 전한의 황족·제후왕으로, 초대 하간왕이며 시호(文)이다. 전한 고제의 손자며 조유왕 유우의 아들이다.

생애편집

문제 2년(기원전 178년), 황자들로 제후왕을 세우도록 청이 들어오자, 유벽강은 주허후 유장, 동모후 유흥거와 함께 공이 있다 하여 경제의 황자들과 함께 에 봉해졌다. 봉국은 형 조왕 유수조나라에서 분할한 하간나라다.[1][2][3][4][5] 서울은 악성(樂成)에 두었다.[2]

재위 13년 만인 기원전 166년에 죽어 아들 유복이 뒤를 이었다.[2][4][5]

각주편집

  1. 사마천: 《사기》 권10 효문본기제10
  2. 위와 같음, 권17 한흥이래제후왕연표제5
  3. 반고: 《한서》 권4 문제기제4
  4. 위와 같음, 권14 제후왕표제2
  5. 위와 같음, 권38 고오왕전제8
선대
(첫 봉건)
제1대 전한의 하간왕
기원전 178년 ~ 기원전 166년
후대
아들 하간애왕 유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