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은 (교동왕)

교동왕 유은(膠東王 劉殷, ? ~ ?)은 중국 전한의 제후왕으로, 마지막 교동왕이다. 교동공왕 유수의 아들이다.

행적편집

전한 교동공왕 14년(기원전 15년)에 아버지가 죽자 교동왕을 계승했다.

교동왕 은 23년(8년), 왕망전한을 멸하고 신나라를 세웠다. 유은은 부숭공(扶崇公)으로 작위가 깎였다.

시건국 원년(9년) 4월, 아우 유쾌가 무리 수천 명을 이끌고 반란을 일으켜 즉묵(卽墨)을 포위하였다. 유은은 성문을 걸어잠그고는 제 발로 옥에 들어갔고, 즉묵의 백성들은 힘을 모아 유쾌를 물리쳤다. 유쾌는 달아나다가 장광(長廣)에서 죽었다. 왕망은 유은과 유쾌의 처자식을 비롯한 연루자들을 용서하는 한편 사망자의 장례를 지원하였다.

같은해, 봉국이 폐지되면서 작위를 잃었다.

출전편집

전임
아버지 교동공왕 유수
제8대 전한의 교동왕
기원전 15년 ~ 기원후 8년
후임
(전한 멸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