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우옌응옥우옌지엠

응우옌응옥우옌지엠(베트남어: Nguyễn Ngọc Uyển Diễm阮玉琬琰 완옥완염, 1815년 ~ 1836년 8월 29일)은 응우옌 왕조의 황족이다. 민망 황제의 3번째 딸로, 생모는 현비(賢妃) 응오티찐이다.

생애편집

자롱 14년(1815년), 후에 황성에서 태어났다.

민망 14년(1833년), 회국공(懷國公) 보타인의 손자이자 경거도위(輕車都尉) 보카인(武慶)의 아들 보반미(武文美)와 혼인하였다. 그와의 사이에서 딸 1명을 두었다.

민망 17년 음력 7월 28일(1836년 8월 29일), 사망하니 향년 22세였다. 녹성공주(베트남어: Lộc Thành Công chúa祿成公主)로 추봉되었고, 시호단결(端潔)이라고 하였다.[1][2]

각주편집

  1. 《완복족세보(阮福族世譜)》 (베트남어). 順化出版社. 1995. 318쪽. 
  2. 대남식록》정편(正編) 열전(列傳) 2집(二集) 권9(卷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