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민 (1977년)

대한민국의 1977년생 아나운서

이정민(1977년 5월 7일 ~ )은 대한민국의 방송사 MBC아나운서다. 부산광역시 출신이다.

이정민
출생1977년 5월 7일(1977-05-07) (43세)
대한민국 부산광역시
거주지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성별여성
국적대한민국
학력서울대학교 언론정보학 학사
직업아나운서
활동 기간2002년 ~
소속MBC 아나운서국 아나운서
종교천주교(세례명:체칠리아)[1]
173cm
상훈2007년 MBC 프로그램 제작상 개인우수상
웹사이트트위터

학력편집

경력편집

연도 사항
2020.3 ~ MBC 아나운서국 2부장
2007.9 중앙선거관리위원회 매니페스토 캐스터
2002.12 ~ MBC 아나운서국 아나운서
2001 ~ 2002 구 itv 경인방송 사회부 기자 활동

진행편집

TV편집

뉴스편집

프로그램편집

MBC MUSIC편집

수상편집

  • 2007년 MBC 프로그램 제작상 개인우수상

발언 사과편집

시사 정보 프로그램 《토요이레》에서 이정민은 ‘군 가혹행위 사진의 인터넷 공개 사건’에 대해 방송하며 “군대는 인간이 갈 곳이 못 되는 것 같다. 이번 일을 계기로 새로운 병역문화가 정착되기 바란다”는 발언을 하면서 물의를 일으켰다. 이에 네티즌의 비난이 쏟아졌고 그녀는 이 프로그램 홈페이지 MC다이어리 란에 2일 “고개 숙여 사과드립니다”라는 글을 올렸다.[2]

각주편집

  1. “김민수 신부 「아홉 성자의 선교 이야기」펴내”. 평화방송. 2009년 5월 24일. 2016년 3월 5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5년 9월 13일에 확인함. 
  2. 이정민 아나 "군대는 인간이 갈곳 못된다" 발언 사과[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스타뉴스, 2005-07-04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