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보 (조선)

이정보(李鼎輔, 1693년~1766년)는 조선 영조 때 학자·문인이다. 자는 사수(士受), 호는 삼주(三洲).

벼슬이 동부승지, 도승지, 부제학, 대사간, 대사성, 예조참판, 동지의금부사를 거쳐 홍문관·예문관 대제학, 공조·형조·예조·이조의 판서, 수어사, 성균관 지사(知事), 우빈객, 판중추부사, 좌참찬, 판의금부사를 지냈다. 만년에 벼슬을 그만두고 산수를 즐기며 여생을 보냈는데, 〈해동가요〉에 시조 78수가 전한다. 그 중 1편을 소개하면 다음과 같다.

국화난 무삼 일노 삼월 동풍 다 보내고 락목한텬의 네 혼자 픠엿나니 아마도 오샹고졀은 너뿐인가 하노라.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