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인체 뼈 목록

위키미디어 목록 항목

인간는 태어났을 때는 270개지만 성인의 뼈는 206개이다. 성장하면서 상당수의 뼈들이 서로 합쳐지기 때문이다. 또한 이러한 뼈의 성장에 따른 변화나 각각의 특징들은 법의인류학의 검증에따르면 뼈 만으로도 연령 추정을 가능하게 하며 다른 여러가지 정보등을 확인할수있다. 한편 뼈는 위치적으로 상호 연관된 인체골격을 지탱하는 근골격계와 관절 가동범위등에서 아주 밀접한 관계를 가지고 있으며 부분적으로 그 부위의 역할을 완수하기위해 형태를 잘 갖추고있다고 할수있다. 또한 이러한 부분적인 역할뿐만아니라 전체적인 신체의 근골격계를 이루는 통합적인 기능도 아울러 가지고있다.

목차

부위에 따른 뼈의 집합편집

신체의 일부분을 이루는 국소적인 뼈들의 집합은 그 부위에 따른 기능을 위해 적절한 형태를 띄고 있다. 예를 들어 두개골은 단 한개의 뼈로 통으로 이루어진 것이 아니라 여러 곡면을 갖는 뇌머리뼈들을 포함한 뼈 조각들이 섬유같은 관절섬유관절 치밀결합조직에 의해 봉합되어 를 감싸는 두개골 공간을 만들어 내고 있다. 한편 , 심장 등 내장기관을 보호하고 있는 갈비뼈 구성도 이와 같은 맥락에서 이해해볼 수 있다. 이처럼 신체의 각 부위를 국소적으로 이루고있는 뼈들은 그 영역 기능을 위해 최적화되어왔다.

용어편집

본문에서 언급하는 한국어 및 영어 뼈 이름은 대한해부학회에서 배포하는 자료[1]를 참고하고있으며 아직도 임상에서 의사,간호사,물리치료사등 전문의료인들 사이에서 많이 쓰는 영문 및 한자어 또는 순화된 국어의 뼈 이름은 KMLE 의학 검색 엔진과 위키백과 외국어판 등도 참고하고있다.

 
인체 골격 1이마뼈 2마루뼈 3관자뼈 4뒤통수뼈 5관자뼈 6위턱뼈 7아래턱뼈 8목뼈 9코뼈 10복장뼈 11위팔뼈(상완골) 12자뼈(척골) 13노뼈(요골) 14허리뼈 15볼기뼈 16엉치뼈 17넙다리뼈 머리 18넙다리뼈(대퇴골) 19무릎뼈 20정강뼈(경골) 21종아리뼈(비골) 22넙다리뼈 큰돌기 23넙다리뼈 관절융기 24 정강뼈 관절융기 25빗장뼈(쇄골) 26위팔뼈 관절융기 27노뼈 관절융기 28갈비뼈 29어깨뼈

구성 (총 206개 뼈)편집

 
인체 골격(앞)
 
인체 골격(뒤)

인체 골격을 이루는 뼈를 두 집단으로 나누면, 몸통뼈대팔다리뼈대로 나눌 수 있다. 몸통뼈대는 신체 가운데에 있는 뼈와 머리, 목, 척추, 갈비뼈, 복장뼈로 구성된다. 팔다리뼈대는 빗장뼈, 어깨뼈, 팔의 뼈, 골반의 뼈, 다리의 뼈로 구성된다.

사람의 몸을 이루는 뼈의 수는 개인 차가 있을 수 있지만 일반적으로 성인은 206개(80+126=206개), 갓 태어났을 때는 270개이다. 뼈의 개수에는 남녀 차이가 없다.

인체 골격을 이루는 뼈를 정리하면 다음과 같다.

몸통뼈대 80개편집

29+26+25=80개

머리뼈(skull) 29개편집

8+14+6+1=29개

척추(Vertebral column) 26개편집

24+2=26개

가슴우리(thoracic skeleton) 25개[6]편집

24+1=25개

팔다리뼈대(appendicular skeleton) 126개편집

64+62=126개

팔뼈대(bones of the upper limbs) 64개편집

4+6+54=64개

다리뼈대(bones of the lower limbs) 62개편집

2+8+52=62개

함께 보기편집

참조편집

  1. (대한해부학회)http://www.anatomy.re.kr/rang_board/list.html?num=243509&start=0&sort=top%20desc,num%20desc&code=debate&key=&keyword= pdf 파일
  2. 이마뼈, 마루뼈, 뒤통수뼈의 윗부분은 머리덮개뼈(calvaria 또는 skullcap)를 형성한다.
  3. 볼기뼈도 관골이다. 단, 한자가 다르다.
  4. 5개의 뼈가 융합됨.
  5. 4개의 뼈가 융합됨.
  6. 등뼈는 척추의 일부이고, 연골은 경골을 셀 때 세지 않는다.
  7. 1~7번 갈비뼈는 복장뼈연골로 연결되어 있다.
  8. 8~10번 갈비뼈는 7번 갈비뼈에 연골로 연결되어 있다.
  9. 11~12번 갈비뼈는 복장뼈와 연결되어 있지 않다.
  10. 노뼈는 엄지손가락쪽 팔뼈이다.
  11. 자뼈는 새끼손가락쪽 팔뼈이다.
  12. 노뼈와 자뼈쪽 손목뼈
  13. 배 모양 뼈. 발배뼈(navicular bone)도 주상골이라고 부른다.
  14. 손허리뼈쪽 손목뼈
  15. 발가락뼈도 지골이라고 부른다.
  16. 손허리뼈쪽 손가락뼈
  17. 손톱쪽 손가락뼈
  18. 엉치뼈, 꼬리뼈, 볼기뼈가 골반을 형성하지만 엉치뼈와 꼬리뼈는 몸통뼈대인 척추의 일부이다.
  19. 광대뼈도 관골이다. 단, 한자가 다르다.
  20. 각각 한 쌍인 엉덩뼈, 궁둥뼈, 두덩뼈는 20세 이후 한 쌍의 볼기뼈로 합쳐진다.
  21. 정강뼈는 엄지발가락쪽 다리뼈이다. 즉, 아래쪽 끝부분이 안쪽복사(medial malleolus)이다.
  22. 종아리뼈는 새끼발가락쪽 다리뼈이다. 즉, 아래쪽 끝부분이 가쪽복사(lateral malleolus)이다.
  23. 정강뼈종아리뼈에 가까운 발목뼈
  24. 배 모양 뼈. 손배뼈(scaphoid bone)도 주상골이라고 부른다.
  25. 발허리뼈에 가까운 발목뼈
  26. 엄지발가락쪽 쐐기뼈
  27. 세번째 발가락쪽 쐐기뼈
  28. 손가락뼈도 지골이라고 부른다.
  29. 발허리뼈쪽 발가락뼈
  30. 발톱쪽 발가락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