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장성우(張成宇, 1990년 1월 17일 ~ )는 KBO 리그 kt 위즈포수이다.

장성우
Jang Sung-Woo
kt 위즈 No.22
기본 정보
국적 대한민국
생년월일 1990년 1월 17일(1990-01-17) (29세)
출신지 대한민국 부산광역시
신장 187 cm
체중 100 kg
선수 정보
투구·타석 우투우타
수비 위치 포수, 1루수
프로 입단 연도 2008년
드래프트 순위 2008년 1차 지명(롯데 자이언츠)
첫 출장 KBO / 2009년 6월 26일
대전한화
계약금 2억원
연봉 9,500만원 (2019년)
경력


목차

롯데 자이언츠 시절편집

경남고등학교 출신으로 2007년 대만 아시아 청소년 야구 선수권에 출전했으며, 2008년 1차 지명을 받아 입단해 그 해부터 활동하기 시작했다. 2009년 시즌 중 주전 포수였던 강민호가 팔꿈치에 뼛조각이 발견돼 시즌을 마감하자 백업 포수였던 최기문을 대신해 주전 포수로 활동함과 동시에 백업 포수로 1군 엔트리에 처음 올라왔으며, 6월 26일에 첫 출전했다. 1군 입성 후 강민호의 공백을 잘 메우며 준 플레이오프에도 출전하는 등 좋은 활약을 보여줬다. 2010년 5월 2일 KIA와의 연장전에서 끝내기 안타를 쳐 내며 역전 승을 이끌었다.[1]

경찰 야구단 시절편집

2011년 시즌 후 입대해 복무를 마치고 장원준과 함께 2013년 9월 28일에 제대했다.

롯데 자이언츠 복귀편집

2015년 4월 10일 한화와의 연장전에서 송은범을 상대로 끝내기 홈런을 쳐 내며 역전 승을 이끌었다.[2]

kt 위즈 시절편집

2015년 5월 2일에 당시 kt 위즈 소속이었던 박세웅을 포함한 4:5 트레이드를 통해 이적했다. 트레이드 후 그는 당시 롯데 자이언츠의 주전 포수였던 강민호의 그림자에 가려져 그동안 발휘하지 못했던 실력을 주전 포수가 된 후 제대로 발휘했다. 이후 친정 팀인 롯데 자이언츠를 상대로 유난히 강한 모습을 보였는데, 마침내 8월 1~2일 롯데 자이언츠전에서 이틀 연속 연타석 홈런으로 4홈런을 쳐 내 시즌 첫 두 자릿수 홈런을 기록했다. 이틀 연속 연타석 홈런은 KBO 역대 2번째였다. 특히 8월 1일에는 2안타, 2홈런으로 혼자서 6타점을 기록하는 등 친정 팀을 상대로 괴력을 발휘하며 팀의 대승에 기여했다. 2016년 시즌 후 새로 감독에 부임한 김진욱은 그를 재활군에 소속시켜 훈련시키겠다는 뜻을 표했다.[3] 2017 시즌에 다시 복귀했다.

논란편집

2015년 시즌 후 그의 전 여자친구가 그의 사생활을 폭로하며 롯데 자이언츠의 치어리더 박기량은 그를 고소한다고 했고 합의를 봐줄 생각이 전혀 없다고 했다. 결국 구단은 그에게 50경기 출장 정지 및 봉사 활동 징계를 내려 2016 시즌 초반에 경기에 출전할 수 없게 됐다. 게다가 허리 통증까지 남아 있어서 결국 2016년에는 1군에 올라오지 못하고 시즌을 마감했다.

출신 학교편집

통산 기록편집

연도 팀명 타율 경기 타수 득점 안타 2루타 3루타 홈런 루타 타점 도루 도실 볼넷 사구 삼진 병살 실책
2009 롯데 0.265 44 98 14 26 6 0 1 35 12 3 0 8 1 26 8 3
2010 0.180 61 100 5 18 4 0 1 25 7 0 1 6 0 27 0 5
2011 0.258 64 62 6 16 0 0 0 16 6 0 0 10 0 17 1 3
2014 0.274 43 84 10 23 4 0 1 30 9 0 0 12 1 19 1 0
2015 kt 0.284 133 433 55 123 20 1 13 184 77 1 2 46 0 85 12 8
2017 0.231 118 294 28 68 11 1 8 105 46 0 4 43 2 59 13 7
2018 0.258 127 356 41 92 13 0 13 144 48 1 1 32 2 82 8 9
통산 7시즌 0.256 590 1427 159 366 58 2 37 539 205 5 8 157 6 315 43 35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