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장윤(張允, ? ~ ?)은 유표(劉表)의 장수이다. 채모(蔡瑁)와 함께 유종(劉琮)을 후계자로 추대, 유기(劉琦)를 사사건건 방해를 한다. 조조(曹操)에게 항복한 이후에 기록은 남아있지 않다.

《삼국지연의》에서의 장윤편집

채모와 함께 조조에게 항복하여 수군을 맡았다. 삼강구에서 주유(周瑜)에게 패배하여 수군 강화에 힘쓴다. 주유에게 이용된 장간(蔣幹)이 밀통으로 의심하는 위장 편지를 가지고 돌아오자 채모와 함께 조조에게 처형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