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잭 팰런스(Jack Palance, 1919년 2월 18일 ~ 2006년 11월 10일)는 미국영화 배우이다. 본명은 Volodymyr Palahniuk이다.

잭 팰런스
Jack Palance

1974년의 잭 팰런스
본명 Volodymyr Palahniuk
출생 1919년 2월 18일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Lattimer Mines
사망 2006년 11월 10일 (87세)
미국 캘리포니아주 몬테치토
직업 영화 배우
활동 기간 1950년 ~ 2004년
수상 1992년 - 아카데미 남우조연상, 1992년 - 골든 글로브 남우조연상
웹사이트 [1]

우크라이나계 미국인의 집안에서 태어났다. 40년대에 복싱 선수로 생활하다, 2차 세계 대전이 발발하자 미 공군에 전폭기 조종사로 입대하여 훈장을 타기도 하였다.

1950년, 엘리아 카잔 감독의 영화 거리의 공황을 통해서 영화 배우로 데뷔하여, 데뷔하고 단 3편을 찍고 난 뒤 바로 1952년작품 《서든 피어》에 출연하여 당대의 유명 여배우 조안 크로포드 와 공연하였고, 1953년 조지 스티븐스 감독의 고전 서부 영화 《셰인》에서 주인공 셰인을 괴롭히는 새디스틱한 악당 총잡이 잭 윌슨 역을 맡아 아카데미 남우조연상 후보에 오르기도 한다.

이후 60, 70년대에는 할리우드 밖에서 주로 일하였는데, 이탈리아의 스파게티 웨스턴 장르, B급 전쟁물 등에 악당 역할로 많이 출연하였다. 그리고 영화 《셰인》으로 아카데미 남우 조연상에 노미네이트 된 지 38년이 지난 후에 1991년굿바이 뉴욕 굿모닝 내 사랑》으로 아카데미 남우조연상을 수상하였다.

2001년까지 영화에 출연하여 주로 악역을 맡았다.

2006년 11월 10일(대한민국 시간 11월 11일) 노환으로 사망했다.

출연 작품편집

  • 《공격》(Attack, 1956년)
  • 《바라바》(Barabas, 1961년)
  • 《경멸》(Le mépris, 1963년)
  • 《4인의 프로페셔널》(The Professionals, 1966년)
  • 《드라큘라》(Dracula, 1973년; TV영화)
  • 배트맨》(Batman, 1989년)
  • 《굿바이 뉴욕 굿모닝 내 사랑》(City Slickers, 1991년)
  • 바그다드 카페

수상 경력편집

1952년 작품 《서든 피어》로 53년 아카데미 남우조연상 후보에 올랐고, 다음해에 조지 스티븐스 감독의《셰인》이라는 서부 영화로 54년 아카데미 남우조연상후보에 2년 연속 올랐다. 그리고 이후에 38년이 지난뒤 1991년굿바이 뉴욕 굿모닝 내 사랑》으로 아카데미 남우조연상을 수상하였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