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광역선거구(廣域選擧區,At-large) 또는 광역구(廣域區) 는 가능한 최대의 영역을 관할하는 선거구다.[1][2][3] 국가 단위일때는 전국구(全國區)라고 한다.

각 선거구는 대선거구제식으로 선출할 수도 있고, 명부를 나누어 각 명부에서 한명씩 선출할 수도 있고, 혼합식으로 할 수도 있다.

2004년에 시도 단위의 26개 여성전용 선거구를 만들려고 한 적이 있다.[4]

비례대표제가 아닌 전국구(국가단위의 광역선거구)로는 필리핀의 상원선거가 있다.

목차

비례대표제편집

전국명부 비례대표는 전국구에 속한다.

대한민국편집

대한민국 제5대 국회의원 선거의 참의원선거는 시도 전역을 관할하는 명부에서 선출하였다. 대한민국의 지역구는 시도 경계의 범위에서 획정하는데, 중선거구제 시절 제주도는 여러 중선거구로 나누기에 인구가 부족하여 도 전체를 관할하는 제주도 선거구에서 2명의 의원을 선출했다. 현재 2012년 총선과 2016 총선에서 세종특별자치시는 1석을 선출했지만 현재는 상한선을 넘긴 상태이다.

미국편집

하원의원이 1명뿐인 주와, 하원에 대표를 파견하는 준주는 의원을 주 전체에서 선출한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