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군표

전군표(全君杓, 1954년 2월 15일 ~ , 강원 삼척)는 대한민국의 세무공무원이다. 종교무종교이다.

학력편집

경력편집

  • 제20회 행정고시 합격
  • 춘천세무서장
  • 국세청 감찰담당관
  • 서울지방국세청 세원관리국장
  • 국세청 조사국장
  • 국세청 차장
  • 국세청장[1]

생애편집

2007년 11월 6일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수수 혐의로, 현직 국세청장으로는 처음으로 구속되는 불명예를 입었다.[2] 그 뒤 법정싸움을 계속하다가 2008년 12월, 징역 3년 6월이 확정되었다.[3] 그러나 2010년 7월, 가석방됐다.[4] 그러나 가석방 이후 3년만인 2013년 8월에 CJ로비 사건에 연루되면서 또다시 구속됐다.[5] 그 뒤 2013년 10월 24일, 징역 4년에 추징금 3억 1740만 원이 구형되어 2013년 11월 15일 판결에서 징역 4년이 선고됐다. 그러나 2014년 2월 6일 항소심에서는 징역 3년6월과 추징금 3억1850만원으로 선고됐다.[6] 그 뒤 2014년 4월 24일에는 징역 3년6월이 선고된 원심이 확정됐다.[7]

각주편집

  1. “경제부총리-권오규, 국세청장-전군표, 세제실장-허용석”. 세무사신문. 2006년 7월 3일. 2016년 3월 4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07년 11월 6일에 확인함. 
  2. “전군표 뇌물수수 의혹 보도에서 구속까지”. 노컷뉴스. 2007년 11월 6일. 2007년 11월 6일에 확인함. 
  3. “전군표 전 국세청장 징역 3년 6개월 확정”. YTN. 2008년 12월 11일에 확인함. 
  4. “전군표 전 국세청장 가석방 대상 포함”. 강원일보. 2010년 7월 23일에 확인함. 
  5. “檢 'CJ로비' 전군표 구속…수사 종착역은 어디”. 연합뉴스. 2013년 8월 4일에 확인함. 
  6. 'CJ뇌물' 전군표 전 국세청장, 항소심서 감형 서울고법 형사3부, 징역 4년에서 징역 3년6월로 줄여”. 뉴스1. 2014년 2월 6일에 확인함. 
  7. “대법, '수뢰' 전군표 前국세청장 징역 3년6월 확정”. 연합뉴스. 2014년 4월 24일에 확인함. 
전임
이주성
제16대 국세청 차장
2005년 3월 28일 ~ 2006년 7월 17일
후임
한상률
전임
이주성
제16대 국세청장
2006년 7월 18일 ~ 2007년 11월 7일
후임
한상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