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전주이씨서원군파묘역(全州李氏瑞原君派墓域)은 경기도 안성시 보개면 북좌리에 있는, 효령대군의 둘째 아들인 서원군과 효령대군의 5대손 이신성(1552∼1596), 그의 아들 이목(1572∼1646), 손자 이지함의 묘이다. 1989년 12월 29일 경기도의 기념물 제117호로 지정되었다.

전주이씨서원군파묘역
(全州李氏瑞原君派墓域)
대한민국 경기도기념물
종목 기념물 제117호
(1989년 12월 29일 지정)
수량 일원
관리 전주이씨서원군파종친회
주소 경기도 안성시 보개면 북좌리
정보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효령대군의 둘째 아들인 서원군과 효령대군의 5대손 이신성(1552∼1596), 그의 아들 이목(1572∼1646), 손자 이지함의 묘이다.

서원군파의 묘역은 원래 서울 동작구 노량진에 있었는데, 1937년에 조선 총독부에서 이 일대의 땅을 강제로 사들임으로 인해 성남으로 이장했으며, 1992년에 후손들이 현재 위치로 이장하였다.

묘역에는 제물을 놓고 제사를 지내기 위한 상석(床石), 멀리서도 무덤이 있음을 알 수 있게 해주는 망주석(望柱石) 등의 석물이 갖추어져 있다. 묘역 입구에는 김상헌이 글을 짓고 오준이 글씨를 써서 세운 이신성의 신도비(神道碑:왕이나 고관 등의 평생 업적을 기리기 위해 무덤 근처 길가에 세운 비)가 있고, 그 옆에 남구만이 글을 지어 숙종 6년(1706)에 세운 이목의 신도비가 있다.

같이 보기편집

참고 문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