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정과리(1958년 ~ )는 대한민국의 문학평론가, 교수이다.

Picto infobox auteur.png
정과리
작가 정보
출생 1958년
대전광역시
직업 문학평론가, 교수
국적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장르 문학
주요 작품
영향

약력편집

본명 정명교(鄭明敎). 대전광역시에서 태어나 서울대학교 불어불문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석사학위와 박사학위를 받았다. 1979년동아일보》 신춘문예 평론 부문에 당선되어 등단했고, 《우리 세대의 문학》 편집위원(1982~1985), 《우리 시대의 문학》 편집위원(1986~1987), 《문학과사회》 편집동인(1988~2004)을 역임했다. 1992년 제4회 「소천비평문학상」, 2000년 제45회 「현대문학상」(평론부문), 2000년 제11회 「팔봉비평문학상」, 2005년 제16회 「김환태평론문학상」, 2005년 제13회 「대산문학상」(평론부문), 2015년 제25회 「편운문학상」(평론부문)을 수상했다. 충남대학교 불어불문학과 교수(1984~2000)를 역임했으며, 현재 연세대학교 국어국문학과 교수(2000~)로 재직 중이다.

수상편집

저서편집

비평집편집

편저편집

연구서편집

  • 《영원한 시작》(민음사, 2005) : 공저
  • 《근대적 육체와 일상의 발견》(경희대학교출판국, 2006) : 공저
  • 《감염병과 인문학》(강, 2014) : 공저
  • 《김수영 연구의 새로운 진화》(보고사, 2015) : 공저
  • 《근대소설의 기원에 관한 한 연구》(역락, 2016)
  • 《뫼비우스 분면을 떠도는 한국문학을 위한 안내서》(문학과지성사, 2016)

산문집편집

  • 《문명의 배꼽》(문학과지성사, 1998)
  • 《문신공방》(역락, 2005)
  • 《들어라 청년들아》(사문난적, 2008)

역서편집

  • 루시앙 골드만, 《숨은 신》(연구사, 1986) : 공역
  • 장 뤽 낭시, 《나를 만지지 마라》(문학과지성사, 2015) : 공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