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정동진해변 부근을 통과 중인 바다열차

정동진(正東津)은 강원도 강릉시 강동면 정동진리에 있는 동해 바닷가로, 해돋이의 명소이다. 조선시대 한양광화문 기준으로 정동(正東)쪽에 있다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그 후 측량기술과 GPS시스템이 발전하면서, 실제로는 서울 도봉산의 동쪽으로 밝혀졌다.[1]

1994년, 정동진역에서 촬영된 SBS 드라마 모래시계가 폭발적인 관심을 얻으면서, 더불어 정동진도 유명 관광명소가 되었다.[2] 정동진역은 세계에서 가장 바닷가에 가까운 기차역으로 기네스북에 등재되어 있다.[3]

이용 안내편집

 
정동진

해변이므로 입장료는 무료이다. 화장실 사용이 가능하고 애완동물 동반은 가능하지만, 인근의 실내시설에는 동반이 불가하다. 주변에 모래시계공원, 정동진 해안단구, 썬크루즈 리조트 조각공원, 정동심곡 바다부채길 등이 있다. 숙박시설과 음식점을 이용할 수 있다.

 
투구바위, 정동심곡 바다부채길

교통편집

철도편집

 
정동진역

청량리역, 부산역, 동대구역, 대전역, 광주역, 목포역, 여수엑스포, 영주역 등지에서 무궁화호를 타고 정동진역에서 하차하면 된다. 단, 대전역과 광주역, 목포역, 여수엑스포역 등지는 여름 휴가철에 임시 운행된다.

버스편집

고속버스로는 강남터미널(소요시간:2시간50분)과 동서울터미널(소요시간:3시간30분)에서 각각 출발하여 강릉에서 하차하면 된다. 시외버스로는 동서울(소요시간:3시간30분)과 상봉터미널(소요시간:4시간30분)에서 각각 출발하여 고속버스와 마찬가지로 강릉에서 하차하면 된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