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제19사단 (일본)

제19사단(第19師団 (だいじゅうくしだん) 다이 쥬쿠 시단[*])은 한반도 북부 라남에 주둔하여 나남사단으로도 알려진 일본 제국 육군사단이다. 별명은 "虎兵團 도라 헤이단[*]→범 병단"

제19사단
第19師団
활동 기간1915년 12월 24일 ~ 1945년
국가일본 제국의 기 일본 제국
소속일본 제국 일본 제국 육군
병과보병
규모사단
명령 체계조선군(1915-1931)
본부한반도 함경북도 경성군 라남읍
별명虎兵團 도라 헤이단[*]
참전태평양 전쟁

역사편집

한반도 주둔편집

청일전쟁에서 승리하고 한반도를 점령한 육군은 한반도 경비를 위해 1916년 12월 24일, 제19, 20사단을 창설하였다. 두개 사단은 조선 주둔군에 배속되었다.

창설은 했으나, 편성은 되지 않았기에 1916년 4월 5일, 도쿄시 아카사카 구 아오야마제1사단 사령부 안에 사령부를 설치하여 업무를 시작하였다.[1] 4월 16일, 경성부 용산로 옮겨갔다.[2] 1918년 6월 25일, 병기부의 업무가 시작되고[3], 1919년 4월 10일 사단 사령부가 함경북도 경성군 라남읍로 옮겨갔으며[4], 라남에서 보병 제73, 74, 75, 76연대를 편성하였다.

태평양 전쟁편집

1943년 5월, 삼각사단으로 재편성됨에 따라 보병 제74연대가 제30사단으로 옮겨갔다.

1944년 12월, 제14방면군에 배속되어 필리핀, 루손에서 미국군과 전투를 벌였고, 산악지대에서 교전하던 도중에 종전을 맞이하였다.

1945년 2월 19일, 위수 제19사단 사령부(留守第19師団司令部)가 라남사관구(일본어: 羅南師管区 라난시칸쿠[*])로 재편성되고, 4월 1일 니시와키 무네키치(西脇宗吉) 중장이 사령관으로 임명되었다.

편성편집

같이 보기편집

참고편집

  1. “官報” (일본어). 1101号. 1915년 4월 6일. 
  2. “官報” (일본어). 1115号. 1915년 4월 22일. 
  3. “官報” (일본어). 1772号. 1918년 6월 29일. 
  4. “官報” (일본어). 2011号. 1919년 4월 19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