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조중근(趙重槿, 1982년 12월 20일 ~ )은 전 KBO 리그 kt 위즈내야수이자, 현재 KBO 리그 kt 위즈의 2군 타격코치이다.

조중근
Cho Jung-Keun
kt 위즈 No.90
기본 정보
국적 대한민국
생년월일 1982년 12월 20일(1982-12-20) (36세)
출신지 대한민국 인천광역시
신장 183 cm
체중 98 kg
선수 정보
투구·타석 좌투좌타
수비 위치 1루수
프로 입단 연도 2001년
드래프트 순위 2001년 2차 6라운드(SK 와이번스)
첫 출장 KBO / 2003년 5월 13일
문학롯데
마지막 경기 KBO / 2015년 5월 7일
대전한화전 대타
계약금 7,000만원
경력

선수 경력

코치 경력


목차

선수 시절편집

SK 와이번스 시절편집

동산고등학교를 졸업하고 2001년 2차 6라운드 지명을 받아 입단했다. 2003년부터 1군에서 활동했다. 2004년현대 유니콘스의 선발 투수 정민태로부터 홈런을 쳤는데, 이것이 그의 프로 데뷔 첫 홈런이었다. 2004년 41경기에 출장하여 2할대 타율을 기록하며 잠재성을 보였으나 이듬해 2005년에 타율이 하락했고, 2006년에는 1할대 타율을 기록하며 갈수록 부진했다. 2007년에는 1군에 오르지 못하다가 그 해 5월 20일채종국을 상대로 현대 유니콘스에 트레이드됐다.[1]

현대 유니콘스 시절편집

대타로 인상적인 활약을 했으나, 또 부진한 모습을 보여 2군으로 내려갔다.

넥센 히어로즈 시절편집

현대 유니콘스가 해체된 후, 선수단을 인계받은 넥센 히어로즈가 창단하면서 활동했다. 2011년에는 2군에서 좋은 활약을 펼치며 1군으로 올라와 7월까지 3홈런, 16타점으로 좋은 모습을 보였지만, 7월 11일에 갑작스러운 교통 사고를 당해 1군에서 빠졌다. 이후 트레이드 마감일이었던 2011년 7월 31일LG 트윈스에서 이적한 박병호가 1루 붙박이로 정착해 주전 경쟁에서 밀렸다.

kt 위즈 시절편집

2014년 전지훈련 중 이적을 요청한 그는 자유계약공시 대신 무상 트레이드 형식으로 승인돼 2014년 2월 11일에 이적했다.[2] 하지만 2015년 8월 말 전력 외 통보를 받았다.

야구선수 은퇴 후편집

2015년 시즌 후 경찰 야구단의 코치 제안을 수용하며 선수 생활을 마감했다.[3]

통산 기록편집

2015년 25경기에 출전해 타율 0.222, 1홈런, 8안타, 2타점을 기록했다.

에피소드편집

콩팥이 태어날 때부터 선천적으로 하나밖에 없다. 따라서 체내 피로 누적도가 늘어나는 특징 때문에 풀 타임을 잘 소화하지 못한다는 결점이 있다.[4] 100경기 넘게 소화한 시즌은 2005년뿐이다.

등번호편집

출신 학교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