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근 (당나라)

주근(朱瑾, 867년 ~ 918년)은 중국 당나라 말기에 활약했던 군벌로, 후에 오대십국 시대 동안 오나라(또한 홍농국으로도 알려져 있다)의 대장으로 활약했던 군인이었다. 당나라 말엽에 주근은 태녕군 절도사(泰寧軍節度使, 본거지는 지금의 산둥성 지닝 시)로서 그의 사촌형인 천평군 절도사(天平軍節度使, 본거지는 지금의 산둥성 타이안 시) 주선과 함께 세력권을 형성하고는 했었다. 그러나 그들은 결국 선무군 절도사(宣武軍節度使, 본거지는 지금의 허난성 카이펑 시) 주전충에 의해 패망하였다. 주선은 죽임을 당했고, 주근은 회남절도사(淮南節度使, 본거지는 지금의 장쑤성 양저우 시) 양행밀영지로 달아났다. 그는 이후 양행밀과 그 후계자들(그들의 영지는 최종적으로 오나라를 형성하였다) 휘하에서 사관하였다. 918년, 오나라 섭정 2세 서지훈(섭정 서온의 아들)의 거만함에 격분한 그는 서지훈을 암살했으나, 서온의 군대가 자신을 공격해 오자, 달아날 곳이 없음을 깨닫고 자결하였다.

참고 자료편집

전임
제극양
태녕군 절도사
886년 ~ 897년
후임
갈종주
전임
시부
무녕군 절도사 (요령)
897년 ~ 903년
후임
풍홍탁
전임
왕사범
평로군 절도사 (요령)
903년 ~ 918년
후임
왕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