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중모현주(中牟縣主, 1435년 ~ ?)는 조선 전기의 왕족으로 세종대왕의 적출 아들이었던 임영대군 이구의 딸이고, 귀성군 이준의 누나이며 청하현주(淸河縣主)의 언니가 된다. 연산군의 왕비 거창군부인 신씨는 그녀의 맏딸이다.

생애편집

아버지는 조선 세종대왕의 넷째 아들 임영대군 이구이고, 어머니는 봉례(奉禮) 증 우의정(贈 右議政) 최승녕(崔承寧)의 딸 제안부부인 전주 최씨이다.

인척 관계와 겹사돈편집

그녀의 생애와 행적에 대해서는 잘 알려지지 않았지만 왕실의 가까운 친척이자 다시 왕실의 사돈이 된다. 신승선과 결혼하였으며, 딸 폐비 신씨는 조선 10대 군주 연산군의 왕비가 되며, 아들 신수근의 딸 단경왕후는 조선 11대 군주 중종의 왕비가 된다. 친정 5촌 조카이기도 한 성종과는 겹사돈이 된다.

작위 칭호 관련 논란편집

그녀의 다른 칭호이기도 한 흥안부부인(興安府夫人)의 작위는 생전에 딸이 왕비가 되어 받았다가 추탈된 것인지, 사후 추증된 것인지 여부는 아직까지도 불확실하다.

관련 항목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