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교 (조위)

이름 진교(陳矯)
시대 후한 ~ 조위
생몰 ? ~ 237년
계필(季弼)
출신 서주 광릉군 동양현
관직 사도 (司徒) [명제]
소속 조조문제명제

진교(陳矯, ? ~ 237년)는 후한 말 ~ 조위의 정치가로, 자는 계필(季弼)이며 서주(徐州) 광릉군(廣陵郡) 동양현(東陽縣) 사람이다.[1] 자식은 진건(차남, 거기장군) 등이 있다

생애편집

삼국지 위서 22권 환이진서위노전(桓二陳徐衛盧傳)에 의하면, 본래 (姓)은 유(劉)였지만, 외가의 성(姓)인 진(陳)으로 고쳤다고 한다. 전란을 피해 강동(江東) 일대로 피난하고 있었는데, 손책원술의 초빙을 받았으나, 모두 거절하고 고향으로 돌아갔다.

가계편집

 

각주편집

  1. 삼국지 위서 22권 환이진서위노전(桓二陳徐衛盧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