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천생산성(天生山城)은 경상북도 구미시 장천면에 있는 조선시대의 산성이다. 1974년 12월 10일 경상북도의 기념물 제12호로 지정되었다.

천생산성
(天生山城)
대한민국 경상북도기념물
종목기념물 제12호
(1974년 12월 10일 지정)
면적61,874m2
수량11필지
소유국유
주소경상북도 구미시 장천면 신장리 산42-2외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낙동강 본류를 가로 지른 구미대교에서 정동쪽 4km 지점의 천생산상(天生山上)으로서 선산군 장천면 신장리에 내성(內城), 외성(外城)의 대부분이 걸쳐 있고 성의 북쪽과 남쪽, 서쪽 일부분이 구미시 금전동, 황상동, 신동에 걸쳐 있다. 낙동강을 끼고 절험한 산중에 축조되어 병란 때 인근의 주민을 대피시켜 항쟁하였던 군사요충지로서, 서남향 15km 지점에 유존하는 금오산의 금오산성(金烏山城)과, 동남향 13km 지점에 유존하는 가산의 가산산성(架山山城)과 더불어 영남 일원의 매우 중요한 산성지로서 역할을 수행하였다. 산성은 비슷한 형태인 두 개의 산봉우리를 이용하여 내성과 외성으로 나뉘어 있으며 서쪽으로는 자연절벽을 이용한 무성(無城)절벽으로 처리하였고, 북·동·남쪽으로 정상주위를 따라 테뫼식으로 축조되었다.

같이 보기편집

참고 자료편집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